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2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수 김장훈, 노무현 추모제 무대에서 "욕설 파문"
등록날짜 [ 2017년05월21일 10시35분 ]

[여성종합뉴스]가수 김장훈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8주기 추모 시민문화제 무대에서 욕설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김장훈은 지난20일 저녁 오후 9시 기준 1만 5000명이 넘는 관중이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시민문화제에서 무대에 오르자마자 다소 흥분한 어투로 이날 경찰과 주차문제로 시비가 붙었던 일을 소개하며  ‘씨X’, 아, 씨X 진짜”라며  “시비 동영상이 트위터에 돌아다닐 건데, 욕을 한 것에 대해 잘못한 것을 모르겠다. 저는 너무 솔직해서 이런 상황에서는 노래를 못한다. 있는 그대로 얘기를 하고, 시시비비는 여러분이 판단해달라”라며 “일단은 노래를 한 곡 할 텐데,......라더니 "아 진짜 이 X새끼들 진짜. 오늘 좋은 날인데 왜 그러지. ‘기부천사’가 욕을 하니깐 싸~하죠. 저 원래 이렇습니다. 이러니까 뭐 투쟁하고 한 거죠”라고도 말하기도 했다.

또 “일단 첫 곡을 ‘사노라면’ 할 텐데 역사상 가장 한 맺힌 ‘사노라면’이 될 것 같다. 노래 아주 대박으로 나올 것 같다”고 했다.


이런 자리에서 김장훈이 욕설을 뱉어내자 분위기는 일순 어색해졌다. 곳곳에서 야유가 나오기도 했다.


온라인상에는 이날 김장훈이 무대에서 욕설하는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개인사를 공공의 장소에서 화풀이한 것은 무리였다. 감정 조절이 필요할 듯”, “미성숙하네요”, “보기 거북하다”등의 반응이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곡성 찾은 일레븐 연예인 축구단, 인기 만점! 마음씨 만점 (2017-06-01 07:23:14)
이창명 '음주운전 의혹' 징역10월 구형 (2017-03-24 13:39:2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