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2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윤경 의원 ·한국기업회생지원협회 ‘키코사태 재조명을 통한 금융상품 피해구제방안 정책 논의’
등록날짜 [ 2017년06월20일 07시41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더불어민주당 제윤경 의원실은  20일 오후 5시 국회 의원회관 제6 간담회실에서 ‘키코사태 재조명을 통한 금융상품 피해구제방안 정책 논의’라는 주제로 정책간담회를 사단법인 한국기업회생지원협회(회장 조붕구)와 공동주최한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대순변호사 및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키코(KIKO) 사태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50여명의 중소기업 대표님들과 피해구제에 방안에 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번 정책간담회는 약 60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이대순 변호사의 발제로 과거 키코 사태 수사에 대한 의혹과 전 세계적으로 판매된 키코 유사 금융상품의 피해 사례, 다국적 거대 금융기관의 의도적 환율조작의 가능성 등 관련 쟁점에 대해 다양한 각도에서 논의를 한 후, 자유토론에서는 참석한 피해 중소기업 대표 및 주주들과 향후 정책방향에 대한 의견을 모으는 자리를 갖고 피해구제를 위한 공제기금의 마련, 금융상품 피해 예방을 위한 전담부서의 신설 등을 내용으로 하는 특별법 제정에 대한 의견 수렴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들에 대해서 제윤경 의원과 (사)한국기업회생지원협회는 향후 정책 수립 시 반영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인들이 부당한 피해를 받지 않도록 제도적인 예방 시스템 마련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한국기업회생지원협회의 조붕구 회장은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그동안 불공정하고 불완전한 금융상품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많은 중소기업인들이 다시 피해구제에 대한 목소리를 내고 과거 검찰의 수사에서 많은 의혹이 있었던 만큼 철저하게 진상규명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제윤경의원은 “키코 사태는 금융의 약탈적 모습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보면서, “키코 사태로 인해 오랜 시간 고통 받고 있는 많은 중소기업인들을 위한 적절한 피해구제와 진상규명은 제2, 제3의 금융상품 피해자를 막는 발판이 될 것” 이라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더불어민주당 민생상황실, 생활비절감팀-교육부 정책회의 개최 (2017-06-20 17:08:42)
동작구 의회 상임위원회, 현장점검 실시 (2017-06-19 19:42:45)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