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07월22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시민저널리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구, 폭염 대비 무더위쉼터 운영
등록날짜 [ 2017년06월20일 06시00분 ]

폭염대비 무더위쉼터 운영(시범길경로당(이용모습))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영등포구는 여름철 폭염으로부터 어르신 등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9월 30일까지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무더위쉼터는 동 주민센터 18개, 경로당 105개, 복지관 3개, 노숙인쉼터 등 6개로 총 132개를 지정해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폭염 특보가 발령되면 18개 동 주민센터의 경우 주말, 공휴일 포함 오후 9시까지 개방한다.

 
쉼터에는 관리책임자를 지정하여 쉼터 내부 및 에어컨 위생?청결상태 등 운영 실태에 대해 수시로 점검?관리하고 비상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한다. 또한 폭염에 대비한 행동요령, 일사병 등 폭염질환 응급조치 요령 등이 적힌 홍보물을 비치해 충분히 숙지하도록 한다.

 
아울러 주민들이 횡단보도 교통신호 대기 시나 버스승차 대기 시에 잠시나마 땡볕을 피해 갈 수 있도록 임시 그늘막 8개도 설치할 예정이다. 임시그늘막은 몽골텐트를 설치하는 방식으로 당산2동 지하철역 앞 사거리 교통섬, 영등포시장 사거리 등에 설치된다. 7월 초부터 8월 말까지 운영된다.

 
1일 2회 이상 수시 순찰을 통해 그늘막의 훼손여부 등 제반사항을 점검하여 안전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무더위로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만큼 무더위쉼터 운영 등을 통해 폭염 피해가 없도록 취약계층 안전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 며 “주민들께서도 무더위 시 한낮에는 야외 활동을 자제하는 등 행동요령을 충분히 숙지하여 안전한 여름을 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00인 원탁회의’로 협치 서대문 ‘활짝’ (2017-06-20 12:09:21)
광양시, 세풍산업단지 민원해소를 위한 이행방안 합의 이끌어내 (2017-06-19 19:34:34)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