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3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상남도 일대와 부산 지역 누적강수량은 300mm가 넘는 수준 ‘물폭탄’
오보기상청 이번엔 '구라청'으로 .....비난
등록날짜 [ 2017년09월11일 19시25분 ]

[여성종합뉴스]경상남도 일대와 부산 지역 11일 새벽부터 세찬 빗줄기가  일부 지역의 누적강수량은 300mm가 넘는  ‘물폭탄’ 수준의 비가 쏟아지면서 엄청난 피해를 가져왔다.

기상청은 이날 부산을 포함한 남부지방에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5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올 것이라고 예보, 오전 5시 울산과 부산 지역에 호우주의보를 발표했다.
 
이후 오전 6시 10분 경남 거제에 호우경보를 내렸으며, 6시 50분에는 울산, 부산, 경남(양산, 김해, 창원)에 내린 호우주의보를 호우경보로 대치했다.


그러나 기상청의 특보가 무색하게 부산 일부 지역과 경남 거제시에는 ‘물폭탄’ 수준의 비가 쏟아졌고 영도구에는 오전 7시 33분경 시간당 116mm에 달하는 비가 내리는 등 1시간 만에 호우주의보 기준 12시간 강수량을 넘어서는 엄청난 양의 비가 내렸으며 사하구와 남구 역시 시간당 각각 최고 93.5mm와 86mm의 비가 내렸고  영도구에는 무려 358.5mm의 폭우가 쏟아졌으며 강서구 가덕도에는 283.5mm, 남구 대연동에는 271mm 등 많은 비가 내렸다.  

또한 거제 지역 강수량은 오전 10시 기준 281.5mm를 기록했으며, 오후 12시 30분 기준 부산 중구 대청동 지점의 관측 결과 이 지역에 내린 비만 263.2mm로 관측됐다.


특히 가장 많은 비가 내린 영도구는 기상청이 당초 예보한 강수량인 150mm보다 200mm 이상 많은 비가 내렸으며, 중구 대청동에도 예보보다 약 100mm 이상의 비가 내렸다.

 

기상청은 ‘오보청’이라는 비난에 이어 이번엔 '구라청'이란 닉네임이 붙여졌다.  


*호우주의보 발표기준은 6시간의 강수량이 70mm 이상 예상되거나 12시간 강수량이 110mm 이상 예상될 경우 기상청의 기상특보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낙동강청, 낙동강변 하절기 공장 악취 집중점검14곳 적발 (2017-09-11 20:09:15)
충청북도, 농림지 동시발생 병해충 협업방제 추진 (2017-09-10 20:47:20)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