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3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성가족부 - 2017년 청소년정책 우수지자체 시·군·구 7곳 정부포상
등록날짜 [ 2017년12월22일 06시23분 ]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이 12월 22일(금) 오후 서울 광화문 소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017년 청소년정책 우수지자체 정부포상 전수식'에 참석해 청소년정책 우수 지자체를 시상하고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경기도 수원시, 충청남도 예산군 등 7개 시·군·구가 2016년 한 해 동안 청소년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성장지원을 위해 노력한 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됐다.


여성가족부는 22일 오후 2시 정부서울청사(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소재)에서 지자체·청소년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가운데 ‘청소년정책 우수지자체 정부포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 2개 기관(경기도 수원시, 충청남도 예산군)이 대통령 표창을, 5개 기관(충청남도 논산시, 광주광역시 남구, 울산광역시 동구, 강원도 정선군, 경상남도 산청군)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


전년도까지 청소년보호정책에 한정된 평가가 진행되어온 것과 달리, 금년부터 청소년정책 전반에 걸친 종합 평가로 전환되어 평가가 이루어졌다.


청소년 유해환경 적발건수, 청소년통합지원체계(CYS-Net) 운영 활성화 노력도, 학교 밖 청소년 지원 노력도 등 청소년 보호 및 지원 분야, 청소년활동 및 참여프로그램 참여율을 반영한 청소년 참여 분야, 청소년담당 공무원의 재직기간 등 정책추진기반 분야 등에 대한 2016년도 실적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청소년통합지원체계(Community Youth Safety-Net)는 위기청소년 통합지원 및 연계협력, 상담 및 활동지원, 청소년전화1388운영, 긴급구조, 일시보호, 교육 및 자립 등 맞춤형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


대통령표창을 받는 경기도 수원시는 청소년 정책참여 프로젝트 ‘가온누리’, 청소년 의회 조례제정 등 청소년들의 다양한 사회참여 기반을 마련하고, 청소년전용 서비스앱 ‘마플(My-Plan)’ 개발, 유휴시설을 활용한 청소년 자유공간 제공 등 선도적인 지역 청소년 정책을 추진해왔다.


충청남도 예산군은 농촌 청소년들을 위한 수련시설인 ‘청소년미래센터’를 건립하여 복지 증진에 기여하고, 청소년 주도의 청소년 축제와 기관장과의 정기 간담회 실시로 청소년들의 정책제언을 실제 정책에 반영하는 등 각종 청소년 참여활동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무총리표창을 받는 충청남도 논산시는 전국 최초로 관내 12개 고등학교 2학년생 전체를 대상으로 한 ‘청소년 글로벌인재 해외연수’와 ‘논산시 청소년진로박람회’ 등을 개최하여 관내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체험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남구는 「남구 어린이청소년 친화도시 조성 조례」제정 과 청소년 생활실태조사를 바탕으로 청소년 친화도시 조성을 추진하고, 청소년전화(1388)를 통한 위기청소년 지원에 노력했다.


울산광역시 동구는 ‘대한민국 청소년 밀알영상제’ 등 전국행사를 개최하여 청소년의 다양한 특기 개발을 지원하고, 지역사회 청소년보호를 위한 민관 협력체계 구축으로 합동 단속 및 예방활동을 운영했다.


강원도 정선군은 강원도 내 군 단위에서 처음으로 ‘여성청소년과’를 신설하고 인근 지역과 함께 ‘동계올림픽생활권 청소년드림꾸러미 사업’ 협력 추진하여 청소년 문화 활성화에 노력했다.


경상남도 산청군은 학교밖청소년 123명을 적극 발굴, 맞춤형 지원을 실시하여 33명이 검정고시에 합격하고 학교밖청소년 지원 사업 멘토부문 우수사례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여성가족부는 지역 차원에서 청소년 정책이 더욱 활성화되고 지자체의 청소년 정책 전문성이 더욱 향상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도입되어 시범 운영되었던 청소년정책분석평가 사업이 국무조정실 정부업무평가위원회에서 올해 개별평가로 인정받은데 이어, 2018년부터 확대 시행을 통해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전문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 전국 시·도, 시·군·구에 청소년육성 전담공무원을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은 “지역 내 청소년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서는 중앙부처의 청소년정책 수립과 더불어 지자체와의 유기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하고, “여성가족부는 지역 특성을 반영한 청소년정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자체의 청소년정책 전담인력 확대와 우수한 청소년정책 사례 확산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힌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양시, 여성 민방위대원 워크숍 갖고 역량강화에 나서 (2017-12-23 07:21:37)
여성가족부 청소년 근로현장도우미, 전국 3개 권역으로 서비스 확대 (2017-12-21 16:53:25)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