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2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산구, 가임기여성 풍진검사 원스톱서비스 시행
등록날짜 [ 2018년01월12일 08시03분 ]

풍진검사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용산구가 오는 15일부터 가임기여성 풍진검사 원스톱서비스를 시행한다.

 
풍진(Rubella)은 급성 피부 전염병의 하나다. 잠복기를 거쳐 식욕 감퇴, 피로감, 결막염, 두통 등 증세를 나타낸다.


임산부가 풍진에 걸리면 태아가 선천성 풍진 증후군(CRS)을 앓을 수 있다. 청각과 시각 등 감각 기관 저하, 자폐증, 발달 장애가 CRS의 주된 증상이다.


구는 풍진과 기형아 출산 예방을 위해 수년째 예비임신부 풍진검사를 이어오고 있다.


올해는 특히 검사 대상을 주민등록상 관내 주민 중 임신계획이 있는 ‘모든 가임여성’으로 확대했다. 지난해까지는 첫아이 임신 전 가임여성과 12주 이내 첫 아이 임산부로 대상을 한정한 바 있다.


구는 또 관내 신혼부부들이 혼인신고 시 풍진검사를 바로 받을 수 있도록 원스톱서비스를 연계한다.


검사방법도 바뀌었다. 구는 당초 외부 전문업체를 통한 위탁검사를 진행해 왔으나 올해부터 보건소 검진팀이 시약을 구매, 임상병리실 면역학 장비를 통해 직접 검사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구는 관련 예산을 20% 절감했다.


검사비용은 무료다. 검사를 원하는 이는 용산구 거주를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만 가지고 보건소를 찾으면 된다. 검진은 연말까지 이어지며 예산 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지난해 구에서 풍진검사를 받은 여성은 575명이다. 풍진항체를 갖고 있는 경우(양성)가 522명, 없는 경우(음성)가 48명이었다. 48명 중 44명이 풍진예방접종을 실시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혼인신고 시 임신 전 필수 검사인 풍진검사가 한 번에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며 “기형아 출산 부담을 줄이고 출산율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동구, 2018년 상반기 여성일자리 사업 추진 (2018-01-12 12:52:18)
보성군,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신청·접수 (2018-01-11 17:13:06)
하늘 나는 '에어 택시' 내년 싱...
미국 자유아시아방송 '북한, ...
중국 원거리 수륙양용기, 첫 ...
대만서 독립 투표 요구 첫 대...
목포해양경찰서'42t급 유자망 ...
단풍철 행락객에 고속도로 정...
월드옥타 2018 중국경제인대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