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3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증권/금융/부동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북도, 아파트 미분양발생 지속관리 추진
등록날짜 [ 2018년01월14일 10시57분 ]

[여성종합뉴스]충북도는 지난해부터 급격히 증가한 청주지역 아파트 미분양주택의 지속적인 관리를 위해 15일 건축문화과 주관으로 경자청・청주시・충주시의 사업계획승인부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한주택건설협회 관계자가  참여하는 간담회를 개최한다.

충북도에서는 금번 간담회를 통해 현재 추진중인 미분양주택 억제방안에 대하여 사업계획승인부서의 지속적인 노력을 당부하고, 2018년 아파트 공급계획에 따른 미분양 증가추이 검토 및 이에 대한 추가 대책방안을 관계기관과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그동안 충북도에서는 지난해 급격히 증가한 미분양주택의 해결을 위해 지난 7월과 8월 두 차례에 걸쳐 시・군 사업계획승인부서와 주택건설협회, 충북연구원, LH 등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간담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주요 대책방안으로 분양시기 조정, 분양주택의 임대주택 전환 추진 등의 대책을 수립하고 관련 기관에 이에 대한 협조를 당부한 바 있다.

이에 따른 후속조치로 청주시에서는 아파트 시행사들과 간담회 개최 및 행정지도 등을 통해 동남택지개발지구 일부 단지에 대하여 시행사의 분양시기를 조정하고 분양주택을 임대주택으로 전환토록 하였으며, 경자청에서도 오송 바이오폴리스지구 내 분양주택을 임대주택으로 전환 추진하거나 기반시설이 갖추어진 이후로 분양계획을 연기하도록 한 결과, 지난 12월말 기준 충북도내 미분양 물량은 4,980호로 지난 6월 7,108호 대비 30%(2,128호) 감소하게 되었다.
 

충북도는 2018년 청주지역 아파트 공급물량이 11,000호로 예상됨에 따라 시행사의 분양시기 조정, 임대주택 전환 추진 등을 최대한 독려하는 한편, 추가 대책방안으로 동남지구 등 공공택지에서 분양승인 시 분양가심사위원회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분양가를 최대한 낮추는 방안과 LH로 하여금 기존 다가구주택 매입임대사업을 미분양주택 매입 후 추진하는 방안 등에 대하여도 관계기관과 함께 논의할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지속적인 미분양주택 관리를 위한 모니터링 실시와 관계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미분양 물량 증가를 최대한 억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산시, 1000억원 규모 중소기업 융자 지원 (2018-01-15 23:25:49)
동작구, 부동산 전문 소식지「부동산포커스」발행 (2018-01-08 09:27:36)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