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4월25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찰, 경희대 특혜입학 의혹 '가수 조규만 다음 달 중 소환'
등록날짜 [ 2018년01월25일 16시07분 ]

[여성종합뉴스]25일 경찰이 경희대 특혜입학 의혹을 받는 가수 겸 작곡가 조규만 씨를 다음 달 중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추후 논의해 2월 중 조 씨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조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지난해 면접을 치르지 않고 경희대 일반대학원에 입학하게 된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은 앞서 아이돌 밴드 씨엔블루의 정용화 씨를 이 대학 박사과정에 특혜 입학한 혐의(업무방해)로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 씨는 2016년 10월 응용예술학과 박사과정에 지원하고는 면접 평가에 출석하지 않아 불합격했고, 2개월 뒤 추가 모집 과정에서도 면접장에 나타나지 않았으나 최종 합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최근 당시 학과장이던 이 모 교수 사무실과 대학원 행정실을 압수수색 해 입학 관련 서류를 확보했고, 이 교수와 정 씨를 불러 조사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 옆집 독립유공자와 함께 3‧1절 맞이해요 (2018-02-21 08:08:47)
엠넷 '제60회 그래미 어워드' 29일 생중계 (2018-01-22 14:51:57)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