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7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육아/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남구,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 대상 질환 확대
등록날짜 [ 2018년02월08일 23시02분 ]

[여성종합뉴스]인천 남구가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 대상 질환을 확대한다.
 

남구보건소는 올해부터 고위험 임신 질환의 입원치료비 지원 대상을 기존 조기진통, 중증임신중독증, 분만관련 출혈 외 양막조기파열, 태반조기박리 질환을 추가한 5종으로 확대한다고 8일 밝혔다.
 

고위험 임신이란 임신 중이나 출산 직후, 임산부나 태아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임신을 말한다.
 

대상은 중위소득 180% 이하 가구의 임산부로 조기진통, 중증임신중독증 등 5종 해당 질환으로 입원 치료한 경우, 300만원 범위 내에서 비급여본인부담금(상급병실료 차액, 특식 등 제외)의 90%를 지원한다.
 

신청은 의사진단서, 입퇴원확인서, 진료비영수증 등을 구비, 분만일로부터 6개월 이내에 주소지 보건소를 방문, 접수하면 된다.
 

남구보건소 관계자는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을 통해 임신·출산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조금은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주민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대상자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구보건복지협회, 지난해 출생아 잠정집계 35만8천여명 '12% ↓' (2018-02-13 19:05:48)
인천 서부경찰서'어린이집 보육교사 2명' 불구속 입건 (2018-02-07 18:07:1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