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천구 수요 맞춤형 공동홈 공급 추진
등록날짜 [ 2018년02월15일 08시43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금천구는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수요 맞춤형 공동홈 복합건립 업무협약을 지난 14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독산동 1088-1(광명하안) LH아파트 13단지 내에 보건지소, 데이케어센터 등 복지시설과 수요자 맞춤형 공동홈 [셰어형 8호(32실), 신혼주택 24호] 복합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으로 기초자치단체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협업을 통해 지역 주민을 위한 복지시설과 지역의 특성을 살린 수요 맞춤형 주거모델을 만들었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


수요 맞춤형 공동홈은 저층부 복지시설과 상층부 공동홈 등 주거시설이 복합된 1개 동 형태의 건물로 건립될 예정이며, 이 중 상층부 주거시설 중 홀몸어르신 주택은 셰어형으로 공급해 이웃이 이웃을 돌볼 수 있도록 하고, 행복주택은 신혼부부형으로 공급해 Social Mix를 구현한다.


구는 이 사업을 위해 지난 해 8월부터 본격적으로 LH와 협의를 진행해 왔으며, 이번 사업에 LH는 사업부지 제공, 설계·시공, 수요 맞춤형 공동홈 건립비용 부담 및 운영관리를 하게 되며, 금천구는 복지시설 건립비용 부담과 어르신 셰어하우스 주거시설의 입주자 선정 및 지원 프로그램 구성과 복지시설 운영·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독산1동 분소지역은 안양천을 사이에 두고 광명시와 연접한 외로운 섬 형태의 고립된 지역으로 취약계층이 밀집 거주하고 있으며, 노인인구 비율도 20%가 넘어 만성질환 예방관리 및 치매 등 노인성질환자를 케어할 수 있는 시설이 절실하게 필요하다. 이 지역에 보건지소와 데이케어센터 및 홀몸어르신 맞춤형 셰어하우스와 신혼주택이 건립(2020년 12월 준공예정)되면 지역 주민들의 만성질환 예방 및 저소득 홀몸어르신과 신혼부부의 주거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금천구는 2014년부터 전국최초로 홀몸어르신들을 위한 수요자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인 보린주택(4개동, 56호)과 청년들을 위한 G밸리하우스(48호)를 관리·운영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정부 및 서울시와 협업하여 수요자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을 계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14일(수) 14시 구청장실에서 차성수 금천구청장과 박상우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이 맞춤형 복합건립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층간소음 갈등 겨울철 증가...이웃 간 이해․배려 필요 (2018-02-15 08:44:07)
도봉구 보건소, 덕성여대와 협약 체결 (2018-02-15 08:39:21)
평택시, 농업인회관 네이밍 공...
유의동 의원, 전국 3만개 동네...
문희상 국회의장, 제3차 유라...
한정애 의원, 기관평가위해 구...
김영호 의원, 70대 이상 고령...
고흥군 농심으로 초대, 어르신...
장성군, 고병원성 AI와 구제역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