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8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여행/레져/축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고싶은 섬 완도 생일도’ 1박2일 힐링 여행코스로 안성맞춤
등록날짜 [ 2018년02월15일 11시05분 ]

가고싶은섬 생일도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전라남도 브랜드 시책인 ‘가고싶은 섬’으로 선정된 완도군 생일도가 ‘생일(生日)’을 주요 테마로 체류형 여행코스 개발에 나섰다.
 

휴일이면 ‘생일 섬길’과 백운산 등을 찾는 관광객들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생일 섬길은 가고싶은 섬 가꾸기 사업으로 주변의 돌과 자연 그대로를 이용해 개설 됐으며, 따뜻한 햇살을 받으면서 해안경관을 따라 걷는 천혜의 탐방로다.


최근 가고싶은 섬 가꾸기 사업이 탄력을 받으면서 관광객이 하나둘씩 늘어나 섬에는 깨끗하고 고급스런 식당과 숙박시설, 편의점까지 들어서고 있다.


지난 1월에는 가고싶은 섬 가꾸기 사업으로 방, 세미나실, 식당까지 갖춘 고급형 ‘금곡 펜션’이 들어섰으며, 마을기업에서는 펜션운영 준비에 분주하다.


최근 생일 섬 길을 찾은 관광객은 “지난번 왔을 때는 산책을 다녀와 먹을 곳과 잠 잘 곳 찾기가 어려웠는데, 이젠 중화요리 식당까지 있다”면서 “배고픈 섬에서 다시 찾고 싶은 섬으로 살아났다”고 말했을 정도다.


올해는 가고싶은 섬 거점마을인 용출리에 게스트하우스가 들어설 예정이며, 여객선이 입출항하는 서성항에는 생일도 상징 케익 조형물이 새롭게 탄생한다.


완도군 관계자는 “생일도가 가고싶은 섬 가꾸기를 통해 자연속 힐링 탐방코스와 생일도에서 자생한 재료로 만든 생일도 밥상, 고급 펜션 등을 갖춘 1박 2일 여행코스로 거듭나고 있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설 연휴 전남에서 힐링하세요 (2018-02-15 11:25:04)
설 명절은 자연사박물관과 어린이바다과학관에서 (2018-02-15 08:55:14)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