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19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병무청, 2018년도 첫 입영문화제 개최
등록날짜 [ 2018년04월16일 21시46분 ]

[여성종합뉴스] 인천 17사단에 신병들이 입소하는 날인 16일  부대 정문은 입영하는 입영장정과 얘기를 나누는 가족들과 친구들로 붐볐다.

입영장정들의 얼굴에는 비록 과거에 비해 요즘 군대가 많은 부분에서 눈에 띨 정도로 개선되고 좋아졌다고는 하지만 낮선 공간과 환경에 대한 적응, 그리고 지금 것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것에 두려움보다는 편안함과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으로 동반자들과 웃으며 얘기하는 풍경이 연출됐다.
 

이렇게 17사단 신병교육대 입영 풍경을 변화 시킨 것은 병무청이 2011년부터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는“현역병 입영문화제”가 큰 몫을 했다.

그리고 이날 입소일이 다른 입소일에 비해 많은 입영장정과 가족들이 모인 것은 올해 처음 17사단에서 열린 현역병 입영문화제 때문이다.

전국적으로 현역병 입영문화제는 2011년 3월에 12개 부대에서 시범 개최된 이후 지난해에는 20개 부대에서 총 43번의 축제가 열려 약 10만 여명의 입영장정과 가족, 친구들이 입영문화제를 즐겼으며, 올해도 작년과 같이 20개 부대에서 총 43번의 입영문화제를 개최한다.
 

인천병무지청도 입영 장정들의 입영에 대한 심리적 두려움과 불안감 해소하고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자진 병역이행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와 가족들에게는 안도감을 주기 위해 축제 형식의 입영문화제를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2017년도에는 1회 개최하였고, 올해는 전·후반기 각각 1회 개최 예정으로 후반기는 10월 중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강원도 화천에 있는 7사단에서 작은 입영문화제도 준비하고 있다.
 

16일 시행된 현역병 입영문화제는 입영 현장을‘이별이 아닌 함께 축하하고 격려하는 장’으로 만들어 군 복무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과 부담감을 해소하기 위해 “청춘! 새로운 도전·출발 시작을 응원합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1부 실외행사와 2부 실내행사로 나누어 약 120분 진행되었다. 

인천병무지청 김대년지청장의“입영문화제가 병역이행의 자긍심을 높이고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일조를 하고 있으며, 입영장정에게는 격려의 말을 가족들에게는 안도와 고마움”전하는 말로 문화제가 마무리 됐다.

인천병무지청은 앞으로도 입영장정과 가족이 함께하는 참여·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우리 젊은이들에게는 군복무에 대한 자신감과 자긍심을 주고 가족에게는 아들을 군에 믿고 맡길 수 있다는 믿음을 주어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분위기를 더욱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과천시, 신규 및 전입 공무원 행정력 높이기 위해 시 경계답사 실시 (2018-04-16 22:14:32)
충청북도, 공직자 행동강령 규정 강화 (2018-04-16 21:43:37)
영암 월출미술인회 '월출산 탐...
장성군, 직불금및 재난지원금 ...
태백시, 지역출신 가수와 함께...
삼척시, 추석 연휴기간 삼척관...
강원도, 신북방시장 개척을 위...
인천시, 추석 연휴기간 인천가...
관악구, 폭염보다 뜨거운 정(...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