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식물/동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 '완도 앞바다 4.5M짜리 밍크고래 혼획'
등록날짜 [ 2018년05월17일 08시58분 ]

[ 16일. 전남 완도 앞바다서 4.5M짜리 바다의 로또, 밍크고래 혼획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전남 완도군 보길면에서 밍크고래 1마리가 그물에 걸려 죽은 채 발견됐다.


완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낮 12시 30분경 완도군 보길면 보옥항 남서방 해상에서 W호(7.31톤, 완도선적)가 낭장망 그물을 철거하던 중 밍크고래 1마리가 죽어있는 것을 발견하여 선장 박모씨(58세)가 13시경 보옥항에 입항해 완도해경 노화파출소에 신고했다고 전했다.


신고를 받은 완도해경은 어선이 선적항에 입항 즉시 포획 여부를 면밀하게 점검한 결과, 머리 부분에 낭장망 그물에 의해 긁힌 흔적이 있을 뿐 외관상 작살 등의 포획 흔적이 없고 부패도 진행되지 않았기에 위판절차를 진행하여 선장에게 '고래류 유통증명서'를 발부하였다.


고래는 고가의 몸값을 자랑하여 '바다의 로또'라 불리고 있는데 이날 혼획된 밍크고래는 길이 4.5m, 무게 1t에 달하며 울산방어진수협에 위탁판매 예정이라고 알려졌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동해에 서식하는 고래가 번식을 위해 봄철 서해 근해로 이동해 오면서 혼획되는 사례가 이따금 발생한다.”고 설명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실험동물자원은행’ 준공 (2018-05-17 20:13:00)
'하동 야생차' 1천200년 간 맛과 향 그대로 '왕의 차' (2018-05-15 13:59:25)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