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신문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청와대 청원 '낙태죄' 폐지와 자연 유산 유도약 합법화 및 도입을 요청 '23만 명 돌파'
24일에는 '낙태죄' 위헌 여부를 가리는 헌법재판소 공개 변론이 예정....
등록날짜 [ 2018년05월17일 18시59분 ]

[여성종합뉴스] 청와대 청원 23만 명을 돌파한 '낙태죄' 폐지와 자연 유산 유도약(미프진) 합법화 및 도입을 요청 임신 중절(낙태)을 두고 관심이 뜨꺼운 가운데 오는 24일 '낙태죄' 위헌 여부를 가리는 헌법재판소 공개 변론이 예정되어 있다.

지난 8일 전국 대학교수 96명은 '낙태죄 폐지 반대' 탄원서를 제출했다.


탄원서를 대표로 제출한 가톨릭대학교 생명대학원 구인회 교수는'임신 중절'이라는 용어가 태아의 생명권과 존엄을 훼손하는 낙태에 대한 우리의 양심을 흐리게 한다며 '낙태'라는 용어를 사용했다
 
‘임신 중절’이 '태아를 떨어뜨린다'라는 뜻의 '낙태'보다 정확한 의학 용어다.

 

 낙태반대운동연합은 이날 부터 헌법재판소 앞에서 낙태죄 폐지 반대 1인 시위에 들어갔다.


낙태반대운동연합은 "여성인권과 태아 인권을 모두 보호하기위해서는 낙태죄 유지가 필수적"이라며, "현행 낙태법은 생명을 소중히 여기도록 해 낙태를 예방하는 기능을 해왔다"고 강조했다.


낙태죄 폐지 반대 1인시위는 17일과 18일, 23일과 24일에 진행되며, 낙태반대운동연합 회원들이 릴레이 시위를,
낙태법 유지를 바라는 시민연대에는 낙태반대운동연합을 비롯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성산생명윤리연구소 등 7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정미희 (jmhee0413@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성가족부 이주여성 성폭력 피해자 현장구호 및 지원 (2018-05-16 08:47:3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