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성군, ‘4-H운동 60주년 기념탑’ 건립
등록날짜 [ 2018년07월12일 21시32분 ]

장성군 4-H운동 60주년 기념탑 제막식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지난 60년간 농촌 발전을 위해 노력해 온 청년 농업인 단체 4-H 회원들이 11일 장성읍 단광리에서 ‘장성군 4-H운동 60주년 기념탑’을 세우고 이를 기념하는 제막식을 가졌다.

 

제막식에는 4-H회원을 비롯한 유두석 장성군수, 김성일 전남농업기술원장, 농업인단체장, 전직 농촌지도사 등 150여명이 참석해 기념탑 건립을 축하했다.

 

고려시멘트 정문 맞은 편에 세워진 기념탑은 클로버 모양의 4-H의 상징 마크와 슬로건인‘좋은 것을 더욱 좋게’라는 문구가 새겨 있다.

 

장성군 4-H회는 1958년 2월에 처음 장성군에 도입되어 60여 년 동안 새마을운동 확산, 통일벼 보급 시범농가 활동, 최신농업기술 실증 등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중추적인 역할을 해 왔다. 지금은 259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장성군4-H본부 김선희 회장은 “농업농촌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해 온 4-H 운동의 유구한 역사를 기리고, 4-H 이념인 지·덕·노·체를 널리 알리고자 기념탑을 세웠다”고 건립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지금의 풍요로운 농업·농촌을 가꾸어준 선배 4-H인들의 희생과 헌신에 큰 경의를 표하고 이번 기념탑 설치를 계기로 4-H이념과 정신이 지역 곳곳에 전파되어 다함께 잘사는 부자농촌을 건설을 앞당기는데 함께 노력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가난한 어린 시절 4-H가 운영한 야학에서 공부했던 기억이 지금도 생생하다.”며, “우리 농업·농촌을 훌륭히 가꾸어 오신 4-H인들의 노고에 감사를 드리며, 4-H정신이야말로 미래농업을 이끌어 갈 훌륭한 정신적 토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산구 수완동 주민과 시·구의원 ‘현안 풀자’ 머리 맞대 (2018-07-12 21:59:19)
충북소방본부, 화재진압 역량 강화를 위한 시연회 개최 (2018-07-12 18:17:30)
유엔총장 "우리 세상은 '신뢰...
서울시교육청, 관악구 '사립유...
주한 미군 사령관 지명자 “주...
국회 추경호의원, 도로공사 '...
해외언론, 스타벅스 "내년 150...
전주시, 부모와 말다툼하던 30...
인천과 섬 지역 잇는 '12개 전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