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2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해양수산부 '8월의 무인도서 ' 자월면 사승봉도 선정
무인도에서의 낭만여행 ‘사승봉도’에서 즐겨보자!
등록날짜 [ 2018년07월31일 12시27분 ]

[여성종합뉴스] 31일 해수부에 따르면 8월에 선정된 사승봉도는 유인도인 승봉도에서 약 2.2km 떨어진 무인도로, 전체 면적이 16만8910㎡, 둘레가 3km 정도 되는 작은 섬이다. 
 
섬의 북쪽과 서쪽 해안은 모래 해변인 반면, 동쪽은 거칠고 경사가 급한 갯바위 해변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모래가 많아 사도(沙島)로도 불리며, 썰물 때면 드넓은 백사장을 드러낸다.
 
사승봉도는 최근 각종 TV 예능 프로그램의 영향으로 많이 알려지게 됐으며, 도심에서도 가까워 많은 관광객들이 캠핑과 낚시를 즐기러 섬을 찾고 있다. 
 
사승봉도까지 여객선으로 직접 들어갈 수 없기 때문에 승봉도에서 사승봉도까지 낚싯배를 한 번 더 타야 하지만 이용객이 많은 피서철에는 낚싯배가 수시로 운항하고 있어 접근이 쉽다.
 
특히 사승봉도 북서쪽의 모래 해변에서는 캠핑과 배낭 도보여행을 즐길 수 있다. 북쪽 해안에는 풀밭이 있어 캠핑하기에 좋으며, 비가와도 금세 땅 속으로 스며들기 때문에 매트를 깔지 않아도 바닥이 푹신하다.
 

또한 사승봉도에는 드넓은 모래사장에는 검은색 가루가 모여 있는 곳을 발견할 수 있는데, 여기에 자석을 가져다 대면 검은 가루가 붙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러한 검은 가루는 자철석을 함유한 암석이 풍화 침식돼 형성된 것으로, 사승봉도에서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경험 중 하나다.
 

이외에도 바다의 사막이라고 불릴 만큼 거대한 모래벌판에서 비단조개, 바지락, 고동 등을 잡거나 일광욕․해수욕도 즐길 수 있다.

고즈넉한 섬에서 보는 석양과 밤이 되면 더욱 돋보이는 밤하늘의 별까지 사승봉도에서 빼놓을 수 없는 즐길 거리로 꼽힌다.
 

해수부 관계자는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서 쾌속선이나 대부도 방아머리 선착장에서 승봉도로 가는 선박이 정기적으로 운항되고 있어 앞으로도 많은 관광객들이 사승봉도를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선정배경을 말한다. 

참고: 인천 연안여객터미널 : 고려고속훼리(쾌속여객선 코리아스타호, ☎ 1577-2892)
        대부도 방아머리선착장 : 대부해운(대부고속카훼리, ☎ 032-686-7813~4)  
        승봉도 → 사승봉도(소형선박 이용, 사승봉도 캠핑 문의 ☎ 010-5117-1545)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3회 늘 푸른 연극제 서막을 올리다 (2018-07-31 21:09:25)
동작구, 2018 어린이 우유 뮤지컬개최 (2018-07-31 08:49:11)
안양시, 청년․신중년층 취업 ...
안산시, 화재 및 염소가스 누...
안산시,동별 인구정책 설명회 ...
안산시 & 독일 아헨 특구시, 경...
안양시, 시 홈페이지 모니터단...
안양시, 내년도 주민참여예산(...
평택시 농업생태원 개장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