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2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단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성가족부 ‘청소년문화 진단’ 3차 릴레이 간담회
등록날짜 [ 2018년08월10일 08시45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은 오는 11일 오후 2시 서울극장(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소재)에서 청소년들과 여성주의 영화(‘마이 스키니 시스터’)를 함께 관람하고 ‘성평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행사는 청소년들의 시각에서 청소년 문화를 진단하기 위해 진행된 릴레이간담회(‘청소년, 할 말 잇It수다’)의 마지막 순서로, 서울시립 목동청소년수련관의 성평등 프로그램 ‘청소년 성편견 꼬리표 떼기 #해시태그’의 청소년 40여명을 포함해 일반인 80여명이 함께한다.


영화 관람 후에는 문화평론가 손희정 씨와 김고연주 서울시 젠더자문관이 발제자로 나서 참석자들과 함께 영화 내용과 메시지에 관해 생각을 나눈다. 청소년들과 질의응답 시간도 펼쳐질 예정이다.


영화 ‘마이 스키니 시스터’(감독 산나 렌켄)는 2015년 만들어진 스웨덴 영화로, 10대 소녀들의 외모에 대한 인식, 성 가치관, 성 고정관념 등을 다뤘다.


10대 청소년들이 자신의 몸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애정을 갖는 것의 중요성, 일상과 주변을 지금까지와는 조금 다른 시각으로 바라볼 필요성 등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간담회는 여성가족부 ‘2018년 양성평등 및 여성사회참여확대 공모사업’ 중 하나인 ‘10대를 위한 씨네 페미니즘 학교’(수행단체 : 서울국제여성영화제) 및 ‘청소년참여 공모사업’인 ‘청소년 성편견 꼬리표 떼기 #해시태그’(수행단체 : 서울시립 목동청소년수련관)와 연계해 진행된다. 


정현백 여성가족부장관은 “청소년기는 자아정체성과 이성관을 형성하는 데 대단히 중요한 시기인 만큼, 성평등 의식을 함양하고 일상의 관습과 고정관념을 반성하면서 민주시민으로 성장해 가야 한다.”라고 강조하고, “청소년들이 앞으로도 건강한 성평등 의식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기회를 갖게 되길 바라며, 여성가족부는 청소년 누구나 쉽게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는, 청소년 눈높이에 맞춘 성평등 교육을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흥군 여성단체협의회, 노인복지기금 기탁 (2018-08-16 18:26:25)
광주 광산구, ‘불법카메라 추방 캠페인’ 실시 (2018-08-07 07:53:26)
안양시, 청년․신중년층 취업 ...
안산시, 화재 및 염소가스 누...
안산시,동별 인구정책 설명회 ...
안산시 & 독일 아헨 특구시, 경...
안양시, 시 홈페이지 모니터단...
안양시, 내년도 주민참여예산(...
평택시 농업생태원 개장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