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5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유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동구 '월급봉투. 새마을 야간학교 등 소소한 자료' 소중한 기록으로
등록날짜 [ 2018년10월12일 10시52분 ]

1980년 공무원 월급봉투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강동구가 지역의 중요 근현대 사료를 발굴‧보존하기 위해 「제2회 강동 사료 수집 공모전」을 개최한다. 기간은 오는 11월 5일까지로, 198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 강동구의 옛 모습을 담고 있는 문서, 도서, 간행물, 사진, 필름, 오디오, 영상 등 다양한 형태의 기록이면 된다.
 

자료 유형은 강동구청 옛 공무원증, 접수증 등 강동구의 행정사 관련 자료에서부터 지역 변천사 관련 자료, 개인자료 모두 해당된다.


희망자는 강동구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강동사료관(성내로58 강동구청 제2청사 전시‧홍보관 2층)으로 방문 접수할 수 있다. 우편이나 이메일 로도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작품은 수집위원회 심사 후 최우수 1명, 우수 6명, 장려 10명 총 17명을 선정해 시상한다. 선정된 사료는 향후 홈페이지를 구축해 열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공모전은 지난 1회 공모전과 달리 개청 이후부터 90년대까지 강동구의 본격적인 시가지 형성 시기를 배경으로 하고 있다.

강동구의 도심 변천사와 그 속에서 살아갔던 각 개인들의 삶을 통해 미래의 강동구를 예견할 수 있도록 소중한 기록들이 발굴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강동구는 지난해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강동사료관’을 개관했다. 사료관은 강동구청 제2청사 2층에 위치하며, 강동구의 중요 사료들에 대한 체계적인 보존과 관리를 위해 강동구청 홍보과 소속으로 운영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시, 선암사 세계유산 등재 축하 행사 열려 (2018-10-12 11:04:16)
강동구, 암사동 유적 국제학술회의 개최 (2018-10-10 16:15:09)
한화생명, 월소득의 3.7∼4.8% ...
충북지방경찰청, 노인 울린 ...
제17회 논산 연산대추축제, 19...
문화재청 "만월대 남북 공동발...
울산지법 '컴퓨터, 아동, 청소...
부산 8개 대학 ' 내달 말까지 ...
남북 '철도. 도로 연결 착공식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