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20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종교/설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평경찰서 앞 ,S교회 피해자 측 '피해자 조사 전 입장 발표'
"목사, 성관계 있었지만 성폭력 아니라고..."
등록날짜 [ 2018년11월09일 12시08분 ]

[여성종합뉴스] 인천의 한 교회 목사가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러 명의 여성 신도에게 수년간 ‘그루밍(가해자에 의한 성적 길들이기)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9일 오전 인천 부평구 부평경찰서 입구에서 피해자들의 대리인 정혜민 브릿지임팩트 목사, 김디모데(오른쪽) 예하운선교회 목사가 기자회견을 열고 인천 S교회 목사에게 '그루밍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피해자 측이 국회에 관련법 제정과 가해자로 지목된 김모 목사뿐만 아니라 성범죄를 방관·묵인했다는 의혹을 받는 아버지 목사에 대해서도 면직 처분을 내릴 것을 촉구했다.


피해자들을 돕고 있는 브릿지임팩트 정혜민 목사와 예하운선교회 김디모데 목사는  부평경찰서 앞에서 입장문을 통해 "국회에서는 '그루밍 성폭력' 관련 법 제정을 서둘러 달라"고 밝혔다.


이들은 "목사 측에서 여전히 '성관계는 있었고 상대 여성의 숫자가 여럿이나 성폭력은 아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면서 "들리는 이야기에 따르면 지난 주일예배 당시 자신을 뒤에서 돕고 있는 목사가 1000명이라고 주장하며 자신만만해 있다"고 전했다.
 

이어 "외부적으로는 사과하는 모양새를 취하면서도 여전히 저희를 '교회를 무너뜨리는 세력'으로 몰아가며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겠다는 입장을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가해자로 지목된 김 목사의 아버지인 담임 목사도 면직할 것을 촉구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는 지난 8일 인천 S교회가 소속된 노회에 가해자로 지목된 김 목사를 면직하도록 요청했다.

하지만 김 목사의 성범죄를 방관·묵인한 의혹을 받는 아버지 목사에 대해서는 총회 내 모든 공직과 활동을 제한하는 데 그쳤다.


김 목사에게는 지난 10년간 10대 신도들을 상대로 지속적인 성추행은 물론 성관계까지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상태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달 31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을 통해 알려지게 됐다.

경찰은 피해자 측 조사를 거쳐 정식 수사로 전환할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며 7일에는 김 목사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도 내린 상태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예수교장로회총연합회 '인천성서교회 김태경목사 ' 대표회장으로 추대 (2018-11-15 17:12:17)
충청북도 대건회, '제35회 대한민국 가톨릭공직자 피정대회' 개최 (2018-09-09 13:49:27)
미국 호놀룰루시의회 대표단, ...
안산시, ‘유소년 야구장’준...
안양시,다채로운 연주회 개최
안산시 단원구, 불법 주·정차 ...
안산시, 부곡동에 1.5헥타르 규...
인천항만공사, 전자상거래 중...
과천시, 2019년도 공용차량 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