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5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도네시아 순다해협 쓰나미... '최소 43명 사망'
22일 밤 인도네시아 반텐 주 해변을 덮친 쓰나미로 인한 물결이 현지의 한 호텔 현관까지....
등록날짜 [ 2018년12월23일 11시49분 ]

[여성종합뉴스] 인도네시아 순다해협 인근 해변에서 쓰나미로 인해 최소 43명이 숨졌다.


인도네시아 국가재난방지청(BNPB)은 23일(현지시간) 반텐주 판데글랑과 세랑지역 해변을 덮친 쓰나미로 인한 사망자가 43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부상자는 584명, 실종자는 2명으로 집계됐다.
 

수토포 푸르워 누그로호 BNPB 대변인은 "사상자 수가 더 늘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지역에는 전날 오후 9시30분경 약 3m 높이의 해일이 들이닥쳤다고 현지 언론들은 해안에 있던 건물 수십채가 파손되고 차량이 뒤집히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고 전했다.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BMKG)은 만조와 작은 쓰나미가 겹치는 바람에 예상 이상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드위코리타 카르나와티 BMKG 청장은 "특별한 지진 활동이 없는데도 쓰나미가 발생했다"면서 "앞서 9월28일 술라웨시 섬 팔루 지역을 덮쳤던 대형 쓰나미와 마찬가지로 해저 산사태가 쓰나미를 유발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태국 구조대, 골프장 실종 한국인 추정 시신 1구 인양 (2018-12-27 16:48:45)
월스트리트저널 ‘중국제조 2025’ 핵심, 세계 전기버스 99%가 중국산 (2018-12-03 18:30:41)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전반기 ...
평택시 어업인, 해안가 쓰레기...
평택시, ‘2019년 갈등관리업무...
평택시, 수소충전소 2개소 운...
평택호 관광단지 개발지역 및 ...
안양시, 카드형 안양사랑상품...
국회 국토위, 배연설비 및 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