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국의 소리 '올해 안전검사 받은 북한선박 121척 전부 결함 판정' 보도
등록날짜 [ 2018년12월29일 13시50분 ]

[여성종합뉴스] 북한이 올해 선박 안전검사를 단 한 건도 통과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9일 보도했다.


VOA에 따르면 아시아·태평양지역 항만국통제위원회(도쿄 MOU)의 올해 안전검사 자료에는 북한 선박 121척이 검사를 받았으며, 121척 전부 결함이 있다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기록됐다.


이들 가운데 컨테이너 화물선인 'E. 모닝호'가 66건의 항목을 지적받아 결함이 가장 많은 선박이었으며 '청암호'(49건), '련화 3호'(40건) 등이 그 뒤를 이었다.


결함이 5건 미만인 선박은 35척으로 집계됐다.


VOA는 "북한 선박은 2015년 단 1척만이 결함이 없는 선박으로 기록됐을 뿐, 2016년부터 3년 연속 결함 발견율 100%를 기록하고 있다"며 "북한 선박이 안전검사를 쉽게 통과하지 못하는 이유는 선박의 노후화 문제가 심각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북한 선박은 대부분 1980년대 만들어졌으며 이번에 안전검사를 받은 '은파 1호', '성진 3호', '두루봉 2호'는 1970년 초반에 건조돼 50년 가까이 운항하고 있다고 VOA는 덧붙였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국 연방정부 셧다운 24일째,빨간불 켜진 美 정국 (2019-01-14 11:39:46)
푸른색 변한 뉴욕 밤하늘, 알고보니 변압기폭발 (2018-12-29 10:18:15)
문희상 국회의장, ‘김영삼-상...
안성시농업기술센터, 후계농...
안성시, 오는 24일부터 하계 영...
평택시, 민원담당공무원 힐링...
중부해경청, 소통 강행군, 국...
안산시 체육회, 성희롱·성폭...
안산시, 제1회 안산의 책 독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