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19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로이터 통신 '블룸버그, 캐나다 5G 장비 입찰서 화웨이 배제할 듯...." 보도
전문가들 "서방국가 일원인 캐나다가 화웨이 장비 쓰기는 힘들어"
등록날짜 [ 2019년02월07일 13시42분 ]

[여성종합뉴스] 지난6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슈테펜 자이베르트 독일 총리실 대변인은 정부가 5세대(5G) 보안 위협을 최소화하기를 원한다면서 5G 통신망 구축 사업에서 화웨이의 참여 문제와 관련, 어떤 입장을 취할지 결정하는 과정에 있다고 밝혔다.
 
캐나다가 차세대 이동통신망인 5세대(5G) 네트워크 장비 입찰에서 중국 화웨이를 배제할 것으로 보인다며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의 국가 안보 보좌관으로 재직했던 리처드 패든은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5G 네트워크에서 화웨이의 존재는 국가 안보에 위협을 가할 수 있다"며 "캐나다는 화웨이를 배제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캐나다의 동맹국들도 화웨이 장비를 배제하고 있다"며 "캐나다가 서방국가의 일원이라는 점을 잊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1일 화웨이 멍완저우(孟晩舟) 부회장이 미국의 대이란 제재를 위반한 혐의로 캐나다에서 체포된 후 미국과 그 동맹국들은 세계 최대 통신장비 제조업체로 성장한 화웨이 견제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미국과 호주, 뉴질랜드, 일본 등은 화웨이 장비에 정보 유출을 가능케 하는 '백도어'(back door)가 숨겨져 있을 가능성을 의심하며 정부 통신장비 구매 등에서 화웨이를 배제하고 있으며, 유럽도 그 뒤를 따를 조짐을 보인다.
 

캐나다 정부도 5G 장비 구매와 관련해 국가 안보 검토에 들어갔지만, 상세한 내용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다.


주중 캐나다 대사를 지낸 기 생 자크는 "트뤼도 총리는 중국에 억류된 캐나다인의 안전을 위해 발표를 미루고 있지만, 캐나다는 결국 5G 장비 입찰에서 화웨이를 배제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멍 부회장이 체포된 후 전직 캐나다 외교관 마이클 코프릭 등 캐나다인 2명을 국가 안보 위해 혐의로 체포했으며, 최근에는 마약 밀매 혐의로 기소된 캐나다인에 사형을 선고했다.


루사예(盧沙野) 캐나다 주재 중국대사는 최근 기자회견을 열고 "화웨이 장비가 배제된다면 그 결과가 따를 것"이라며 캐나다가 화웨이 장비를 배제하지 말 것을 공개적으로 요구하기도 했다.


한편 트뤼도 총리의 춘제(春節·중국의 설) 인사가 중국 누리꾼들의 강한 반발을 샀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전했다.


트뤼도 총리는 지난 5일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에 올린 50초 분량 영상에서 중국어와 영어로 새해를 축하한다는 메시지를 전하면서 "2019년은 돼지의 해로, 돼지는 부와 정직, 성공을 상징한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중국인이 캐나다 사회에 기여한 것을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돈 많이 버세요(恭喜發財)"라는 광둥어 덕담을 남겼다.


트뤼도 총리는 웨이보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지금껏 2천 개 이상의 글이나 동영상을 올렸으며, 53만여 명의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다.


하지만 그의 신년 인사에 대한 중국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멍완저우 중국 화웨이 최고재무책임자(CFO) 겸 부회장의 사진으로 촬영날짜는 미상. 외신은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동부지검이 캐나다에서 금융사기와 기술절취 등의 혐의로 체포된 멍 부회장을 이날 전격 기소했다고 보도했었다.

미 워싱턴DC에서 개최될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을 이틀 앞두고 이루어진 이 기소는 캐나다에서 보석으로 풀려나 가택연금상태에 있는 멍 부회장을 범죄조사차 미국으로 인도받으려는 절차로 풀이된다.

올려 0 내려 0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의 상가 건물, 200여명 방글라데시 국적자' 구조 (2019-02-08 14:13:04)
북한 김영철, 17일 워싱턴행 유력…최선희 동행할 듯 (2019-01-16 10:49:28)
한국장학재단'올해 2학기 국가...
한국인의 사회적 웰빙조사 결...
노동부에 접수된 직장 내 괴롭...
한국환경공단, 폐기물 '순환자...
바른미래당의 내홍 국면, 이번...
나경원 "조국 지명 자체가 국...
한국당, 24일 광화문서 장외집...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