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2월23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노웅래 의원'AI스피커·IoT기기 보급 늘자 민원도 급증…'지난해 30건
"새 통신 리스크 대책 마련 시급"
등록날짜 [ 2019년02월09일 12시25분 ]

자료: 노웅래 의원실 [여성종합뉴스]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소비자원이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노웅래 위원장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작년 AI 스피커와 관련해 접수한 소비자 민원은 과기정통부 17건, 소비자원 4건 등 총 21건에 달했다.
 

AI 스피커 관련 민원은 2016년과 2017년에 한건도 없었지만 작년 무더기로 접수됐다며 인공지능(AI) 스피커와 사물인터넷(IoT) 기기 사용이 급증하면서 관련 소비자 민원도 빠르게 늘어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작년 통신사 등의 AI 스피커 보급이 본격화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통신사별로는 LG유플러스 관련 민원이 전체 민원의 대부분인 20건을 차지했다. KT 관련 민원도 1건 접수됐다.


민원 내용은 계약 사항 불이행과 계약 해제 등이었으며, AI 스피커 오작동 사례도 있었다.


소비자원에 접수된 IoT 기기 관련 피해구제 신청은 작년 9건을 기록했다.


작년 AI 스피커 민원과 합치면 총 30건에 달했다.


AI 스피커와 IoT 기기 관련 민원이 2016년 1건, 2017년 5건에 그쳤던 것과 비교하면 크게 늘어난 것이다.


IoT 기기 관련 민원도 LG유플러스가 3년간 민원 15건 중 10건을 차지해 가장 많았다. KT가 2건으로 뒤를 이었으며, LG전자, SK매직, 귀뚜라미 등도 1건씩 있었다.


IT 업계 등에서는 5세대 이동통신(5G) 상용화를 계기로 AI 스피커와 IoT 기기 활용이 급격히 늘어날 수 있으므로 소비자 보호 대책이 강화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KT그룹의 디지털 미디어렙 나스미디어에 따르면 올해 국내 AI 스피커 보급 대수는 800만대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노웅래 위원장은 "AI와 IOT로 결합된 홈서비스들이 생활 전반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만큼 오작동 등 관련 민원도 급증하고 있다"며 "5G 시대에 새로운 통신 리스크에 대한 소비자 보호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박재복 (womannewsp@daum.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희상 국회의장, 2019 평창평화포럼 참석 (2019-02-09 16:46:11)
신상진 의원, 코스타리카 루이스 페르난도 차콘 몽헤 국회의원 접견 (2019-02-08 21:49:31)
중랑구, 2019 걷기클럽 회원 모...
강동구, 취약계층아동 무료 건...
은평구, 2019년 상반기 공공일...
마포구 봄학기 문화예술 교실
동작구,‘동작 50인 협치론장...
서대문구 삼일절 오전 독립문...
노현송 강서구청장, 서울시 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