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4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동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원오 성동구청장, 스마트시티 언론사 좌담회 참석
등록날짜 [ 2019년03월13일 19시54분 ]

정원오 성동구청장 스마트시티 언론사 좌담회 참석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13일 오전 서울시청 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스마트시트 좌담회’에 참석했다.


이번 좌담회에는 김태균 서울시스마트도시정책관의 시스마트시티 정책 소개에 이어 박원순 서울시장, 정원오 성동구청장, 김수영 양천구청장 및 서울시 11개 부처 국장과 20개 언론사가 참석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도시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포용도시를 지향하며, 사람을 비롯한 모든 것이 도시로 집중되는 과밀의 문제와 사회적 약자의 배제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많은 비용이 소요될 것, 이 비용의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데 첨단기술을 활용하면 좀 더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며 스마트시티의 중요성을 말했다.


아울러, 정 구청장은 “스마트시티를 통해서 4차산업 혁명을 선도하고, 미래의 신성장 동력으로 이어가겠다”며 “스마트시티에 대한 주민들의 체감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적정 기술을 찾아내고 행정에 도입하는 것이 중요하다. 주민들의 생활, 문화, 환경 등 생태계와 조화를 이루는, 적절한 타이밍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첨단기술을 활용해 가장 효율적이고 포용의 가치가 더해진 스마트시티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이날 4차산업혁명이나 스마트시티 등의 첨단기술 도입으로 일자리 감소에 대한 생각을 묻는 질문에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일자리 양극화, 소득 양극화는 불 보듯 훤하다"며 "스마트시티에서 소외될 수 있는 어린이나 노약자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는 등 교육영역이나 복지영역에서 의도적으로 일자리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고,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한 문제에 대해 "동전의 양면성과 같은데, 편리성과 개인정보 노출 문제는 늘 있다"며 "이 문제는 사회적 합의가 필요하고 이는 법률로 정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합의가 이루어지는 대로 보완해 나가면 되지 않을까 싶다"고 답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차준택 부평구청장,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 나서 (2019-03-14 15:09:04)
박원순 서울시장, 중랑구 우림골목시장서 ‘제로페이’ 사용 홍보캠페인 (2019-03-13 08:46:30)
성북구, 정릉에 4번째 청소년...
완도해경, 어불도 인근 해상 ...
로또 851회 1등 당첨금 24억8,369...
로또 850회 1등 당첨금 33억7700...
함평에서 2019 대한민국 난 명...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2019 프...
여수시-국회의원 감담회… 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