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5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원시, 기증받은 조경수로 녹지 조성해 예산 절감
등록날짜 [ 2019년04월12일 04시05분 ]

수원시, 기증받은 조경수로 녹지 조성해 예산 절감 일월공원부지내에 식재한 매화나무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수목 기증 사업’을 전개하는 수원시가 1~3월 소나무, 매화나무 등 양질의 조경수를 시민으로부터 기증받아 공공녹지 조성에 활용했다.


예산 절감 효과가 3억 2500만 원에 이른다.


수목 기증 사업은 각종 개발사업, 토지 용도변경으로 폐기 처분될 나무들을 기증받아 공원, 학교숲 등 공공녹지를 만드는 데 활용하는 것이다.


올해는 한 그루에 300만 원이 넘는 소나무를 비롯해 단풍나무, 매화나무 등 조경수 211그루(6종)를 기증받았다. 기증받은 조경수는 만석공원, 일월공원, 호매실 완충녹지에 옮겨 심었다.


조경수를 기증한 지역은 수원시(74그루), 오산시(40그루), 의왕시(97그루) 등이다. 기증받은 전체 나무의 예상 구입가는 약 4억 5000만 원, 나무를 굴취(掘取)해 이송하고 심는 데 들어간 비용은 약 1억 2500만 원이었다. 결과적으로 약 3억 2500만 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수원시는 해마다 관내를 비롯해 인근 지자체에서 수백 그루의 나무를 기증받고 있다. 지난해에는 화성시 등에서 5종 138그루를 기증받았다.


기증받은 나무는 우선 시가 운영하는 ‘나무 물류센터’에 옮겨 심고 관리한다. 장소 이전에 따르는 생육 불량 등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서다.


수원시에는 현재 수원박물관, 여기산공원 등 4개소에 2만 1474㎡ 규모의 나무물류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윤재근 수원시 녹지경관과장은 “수목 기증은 시민 입장에서는 처치 곤란한 나무를 무료로 제거할 수 있고, 시는 공공녹지에 쓰일 나무 구입비를 줄이는 일거양득 효과가 있다”면서 “기증자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표석을 설치하는 등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해 사업을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에 나무를 기증하고 싶은 시민은 공원녹지사업소(031-228-4572)에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담당자가 현장을 방문해 나무의 형태, 조경수로서 가치 등을 판단하고, 기증 가능 여부를 알려준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흥군, 멧돼지 꼼작마 포획틀 지원 (2019-04-12 05:04:37)
평택시, 일본뇌염 모기 첫 출현에 따른 주의 당부 (2019-04-11 21:06:12)
이낙연 국무총리, 미국 조지아...
인천 남동구, 퇴근길 안전캠페...
인천 남동구, 2019 홍콩 국제미...
경기도교육청, 지방공무원 정...
서울 동작소방서, 2019년 상반...
인천 미추홀구 주안영상미디...
자유한국당 신임 사무총장 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