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9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외교부 '태국 정부, 한국 해운사 소속 컨테이너선 폭발 사고 위험지역으로 선포한 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
방콕포스트는 지역 언론을 인용, 항만이 위치한 지역이 위험지대로 선포됐다고 보도
등록날짜 [ 2019년05월26일 17시25분 ]

[여성종합뉴스] 태국 정부가 한국 해운사 소속 컨테이너선 폭발 사고가 발생한 곳을 위험지역으로 선포한 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외교부가 26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태국대사관이 촌부리 주정부 재난관리센터, 항만청, 해양청, 경찰 등 관계기관에 확인한 결과 화재 발생 후 사고 수습을 위해 현장에 출입을 일시 통제했으나 사고지역을 위험지역으로 선포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현재 사고 현장을 제외하고는 부두 전체에서 정상적으로 컨테이너 하역작업이 진행되고 있다는 확인을 태국 당국에 받았다"고 전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전 6시 55분경(현지시간) 태국 수도 방콕에서 동남쪽으로 120㎞가량 떨어진 람차방 항에 정박 중이던 한국 국적 선박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이 선박에는 한국인 선원 5명과 중국·미얀마인 선원 14명 등 총 19명이 타고 있었고 인명 피해는 없었다.

다만 항만 인근에서 근무하던 현지인이 연기를 마시는 등 피해를 본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방콕포스트는 지역 언론을 인용, 진화 작업에 나섰던 항만 근로자 40∼50명이 피부 화상이나 눈의 염증 등으로 병원 치료를 받았으며 항만이 위치한 지역이 위험지대(a danger zone)로 선포됐다고 보도했다.

 


 

올려 0 내려 0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외교부 '태국 정부, 한국 해운사 소속 컨테이너선 폭발 사고 위험지역으로 선포한 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 (2019-05-26 17:25:56)
미국의소리 '유엔 올해 대북지원모금, 현재 목표액의 10.3%에 그쳐...' 보도 (2019-05-25 09:59:33)
인천 미추홀구 구립도서관, 여...
인천 미추홀구, 야간경관개선...
동작소방서, 미래소방관 체험...
금천노인종합복지관, ‘무료 ...
인천 동구 배다리성냥박물관, ...
인천해경, 해양사고 대비 현장...
인천해경, 상반기 기술인력 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