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22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일종 의원 충남도와 ‘자원봉사연수원 건립’ 위한 토론회 개최
등록날짜 [ 2019년07월14일 11시13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성일종 국회의원(충남 서산‧태안 / 자유한국당)은 15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자원봉사연수원 건립 타당성 및 법적근거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충청남도와 공동으로 주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7년 12월 태안 앞바다 원유 유출사고 당시 전문가들은 그 여파가 100년 이상 갈 것으로 예측하였던 바 있다.

그러나 당시 전국에서 몰려든 123만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은 고작 10년도 되지 않아 태안 앞바다를 기름 유출 전과 다름없이 깨끗하고 평화롭게 되돌려놓았고, 이는 현재에 와서 '자원봉사자들이 만들어낸 서해의 기적'으로 불리고 있다.


이처럼 자원봉사자들이 이루어낸 성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우리나라에는 자원봉사자를 전문적으로 교육할 수 있는 시설이 전무하여 더 많은 자원봉사자의 양성을 위한 노력은 아직까지 민간의 영역에만 맡겨져 있는 상황이다.


이 날 토론회는 자원봉사자의 양성에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적극적으로 나서기 위한 첫 걸음으로, 자원봉사연수원 건립의 타당성과 이를 위한 법적근거 마련에 관하여 각계 전문가들이 고견을 나누게 될 예정이다.


이날 토론회의 좌장은 최일섭 서울대 명예교수가 맡았으며, 주제발표는 남서울대학교 이은승 교수가, 지정토론자로는 충남연구원 정종관 명예연구원, 한국자원봉사센터협회 장영숙 사무처장 ,내일신문 이명환 정치팀 차장 , 태안군 허재권 부군수 등이 나설 예정이다.


성일종 의원은 이날 토론회와 관련하여 “언제까지나 자원봉사를 민간영역에만 맡기고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손을 놓고 있는다면, 태안 원유 유출사고와 같은 재난이 재발했을 때 「서해의 기적」이 반복될 것이라 보기는 어렵다.”며, “이번 토론회를 시작으로 자원봉사연수원 건립 타당성에 관한 사회적 공감대를 이루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영교 의원, '학교체육진흥법'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2019-07-14 11:15:34)
심상정,당 대표 취임 후 첫 공식 일정 (2019-07-14 10:53:49)
평택시 ‘2019 가구주택기초조...
평택시, ‘제20회 사회복지의 ...
제7회 안양시'찾아가는 취업박...
안양문화예술재단, 임시정부 ...
중부지방해양경찰청, 해안방...
안양시, 2020년도 주민참여예산...
안산미디어라이브러리, 11월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