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본 총리 '북한의 발사체 발사에 대해' 한국 뺀 채 미국과 긴밀히 연대....
등록날짜 [ 2019년07월31일 11시46분 ]

[여성종합뉴스]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31일 북한의 발사체 발사에 대해 언급하면서 한국을 뺀 채 미국과 긴밀히 연대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아베 총리는 총리관저에서 기자들을 만나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일본의 안전보장에 영향을 주는 사태는 아니라고 확신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계속해서 '미국 등'과 긴밀히 연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가 이날 연대 대상으로 한국을 언급하지 않은 것은 북한 문제와 관련해 한국을 배제(패싱)하려는 의도를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이라는 해석이다.


그는 지난 25일 북한의 발사체 발사 때에도 "앞으로 미국과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당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 이와야 다케시(岩屋毅) 방위상 등 각료들은 '미국, 한국과 연대하겠다'고 말했지만, 아베 총리의 발언에는 한국에 대한 언급이 없어서 고의로 한국을 제외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교도통신과 NHK 등에 따르면 이와야 다케시(岩屋毅) 일본 방위상은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탄도미사일이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위반한다"며 "(북한이) 유엔 결의에 위반하는 미사일 발사를 계속하는 것은 대단히 유감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 일본의 영해와 배타적경제수역(EEZ)에 날아온 것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발사체의 종류나 갯수, 비거리, 궤적 등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고 말했다.


북한의 발사체 발사 소식이 알려진 뒤 일본 방위성은 이날 오전 7시부터 간부회의를 열고 발사체의 종류와 개수, 비거리 등에 대해 정보 수집을 벌였다. 일본 정부는 총리 관저의 북한 정보 대책실 등에서도 정보 수집을 진행하고 있다.


NHK는 북한이 다음 달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개최와 한미합동군사훈련 실시를 앞두고 미국을 흔들려는 의도가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일본 언론은 한국 합동참모본부의 북한 발사체 관련 발표 내용을 신속하게 전했다.


교도통신도 한국군 합참이 북한이 이날 새벽 동부 호도반도 부근에서 발사체 수 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올려 0 내려 0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日 신문들 '한국 백색국가 제외' 1면에 보도 (2019-08-02 17:15:05)
정부 "日, 정치적 보복 수출규제"…WTO서 대화 공개 제안 (2019-07-25 09:05:20)
로또 873회 1등 당첨자 10명 18억...
트럼프, 지소미아 종료 결정 "...
자유한국당 '살리자 대한민국!...
태평양전쟁, 희생된 조선인을...
방탄소년단 앨범 美 레코드협...
2019 순천만 국가정원배 순천...
CNN , 인니 여객선 화재 143명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