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3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지연론. 태국 방콕 '연쇄 폭발이 일어나기 전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 잇따라 발생....'보도
아세안 관련 외교장관 회담 잇따라 개최....
등록날짜 [ 2019년08월03일 12시58분 ]

[여성종합뉴스]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관련 외교장관 회담이 잇따라 개최된 태국 방콕에서 연쇄 폭발이 일어나기 전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잇따라 발생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연쇄 폭발은 현지시간으로 지난2일 오전 9시를 전후해 회담이 열린 방콕 시내와 방콕 북쪽 외곽위 논타부리주(州) 5곳에서 발생, 7개 사제 폭탄 가운데 5개가 폭발해 4명이 부상했다.


이날 오전 5시 18분경 방콕 시내 한 재래시장에서 불이 났고, 30분 뒤부터는 방콕 시내 인드라 리젠트 호텔에서 화재가 2분 간격으로 두 차례 발생했다. 이어 오전 7시경는 다른 재래시장에서 불이 났다.

 

연쇄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화재 현장 가운데 한 곳에서는 폭탄 파편으로 보이는 물체가 발견돼 방화 사건으로 추정됐다며 이 같은 사태는 이슬람 반군이 분리독립을 주장하며 무장분쟁을 벌이는 태국 남부 지역, 이른바 '딥사우스' 출신 용의자 두 명이 전날 밤 방콕 시내 경찰본부 앞에서 타이머로 작동하는 폭탄을 설치했다가 체포된 후 발생했다.


이에 따라 태국 정보·보안 당국은 이번 연쇄 폭발과 화재가 딥사우스 반군과 관련됐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초기 조사 결과 이번 폭발 사건이 2016년 8월 태국 남중부 지역 7개 주에서 폭탄 공격을 자행한 반군단체의 소행인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이번 폭발물은 대량 살상 대신 공포를 유발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조됐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김종익 (jim0517r@gmail.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트럼프 "어제 아름다운 金 친서…나도 한미훈련 마음에 안들어" 긍정반응 보여 (2019-08-10 09:37:45)
日 신문들 '한국 백색국가 제외' 1면에 보도 (2019-08-02 17:15:05)
법제처, 2020년도 예산 403억 2천...
법제처, 제12기 어린이법제관 ...
국회도서관 ‘제2회 국회도서...
인천 미추홀구 진로교육지원...
인천 동구, 2019년 제2분기 자동...
인천 동구치매안심센터, 기억...
인천 계양구보건소, 모바일 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