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생활스포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사카, 7주 만에 여자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복귀
등록날짜 [ 2019년08월10일 10시03분 ]

오사카 나오미 [여성종합뉴스]오사카 나오미(2위·일본)가 약 한 달 반 만에 여자프로테니스(WTA) 단식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되찾았다.


9일(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WTA 투어 로저스컵(총상금 283만달러) 대회 5일째 단식 준준결승에서 카롤리나 플리스코바(3위·체코)가 비앙카 안드레스쿠(27위·캐나다)에게 1-2(0-6 6-2 4-6)로 패배, 오사카의 1위 복귀가 확정됐다.


현재 1위 애슐리 바티(호주)가 이번 대회 2회전에서 탈락한 이후 12일 발표되는 새로운 세계 랭킹에서 1위가 될 선수는 오사카와 플리스코바로 압축됐다.


다만 플리스코바가 1위가 되려면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거나 최소한 4강에 진출한 뒤 오사카의 성적을 따져봐야 하는 상황이었다.
 

그러나 플리스코바가 이날 패배로 4강에 들지 못하면서 오사카가 올해 6월 말 이후 약 7주 만에 다시 1위 자리에 등극하게 됐다.
 

오사카는 올해 1월 호주오픈에서 우승한 뒤 아시아 국적 선수로는 남녀를 통틀어 최초로 단식 세계 1위가 됐다.


세리나 윌리엄스6월 말 바티에게 1위 자리를 넘겨줬던 오사카는 그러나 이날 로저스컵 8강에서 세리나 윌리엄스(10위·미국)에게 0-2(3-6 4-6)로 져 탈락했다.


윌리엄스는 지난해 US오픈 결승에서 오사카에 패한 이후 첫 맞대결에서 설욕전을 펼쳤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동구, 드림스타트 스포츠 클라이밍교실 운영 (2019-08-11 12:57:29)
강동구청'카누선수단 금메달 1, 동메달 2 '획득! (2019-08-07 08:27:41)
로또 873회 1등 당첨자 10명 18억...
트럼프, 지소미아 종료 결정 "...
자유한국당 '살리자 대한민국!...
태평양전쟁, 희생된 조선인을...
방탄소년단 앨범 美 레코드협...
2019 순천만 국가정원배 순천...
CNN , 인니 여객선 화재 143명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