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의 아들, 골퍼‘이재경’ 프로데뷔 첫 우승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에서 최종합계 19언더파 269타를 기록.....
등록날짜 [ 2019년09월05일 07시36분 ]

강진 출신 KPGA 부산경남오픈대회서 우승을 차지한 이재경 선수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리틀 최경주’라 불리며 골프계의 슈퍼 루키로 등장한 강진 출신 이재경 선수가 올해 프로데뷔 첫 우승을 차지하여 강진군민들에게 큰 기쁨을 선사했다.


지난 8월 29일부터 9월 1일까지 나흘간 개최된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에서 최종합계 19언더파 269타를 기록한 이재경은 베테랑 박성국(31·18언더파)을 1타 차로 제치고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 선수는 강진중앙초등학교 3학년 2학기 말 처음으로 골프채를 잡은 후 골프 입문 2년 만에 국가대표 상비군 선발됐다. 이후 전국 규모 선수권대회 6승에 이어 KPGA코리안투어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에서 당당히 3위에 오르는 등 뛰어난 실력으로 두각을 드러내며 일찌감치 그 이름을 알렸으며, 이번 KPGA 부산경남오픈대회서 우승을 차지했다.


뛰어난 실력도 실력이지만 어려운 환경 속에서 꾸준히 골프를 계속할 수 있었던 데는 강진군의 도움 또한 컸다. 골프 꿈나무 육성을 위해 군민들이 1만 원씩 십시일반으로 후원금을 모아 주었는가하면 강진군의 체육진흥기금, 강진군민장학재단의 장학기금 등 다양한 장학 혜택으로 선수생활을 지원했다.


강진군은 ‘자랑스런 강진의 아들’인 이재경 선수의 우승을 축하하기 위해 관내 곳곳에 플래카드를 게첨하였다.


이 선수는 “이번 KPGA 우승을 하여 미국 프로골프테스트 4회를 거쳐 PGA로 진출하는 기회를 얻어 강진을 빛내고 대한민국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옥 군수는 “이재경 선수의 우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한국 뿐 만 아니라 세계무대에서도 실력을 인정받는 훌륭한 선수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 뿌리인 강진군을 잊지 말고 앞으로 제2, 제3의 이재경 선수가 배출될 수 있도록 지역 후배들에게도 많은 도움을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동구 청소년 스포츠리그 개막 (2019-09-11 08:38:13)
중랑구청 태권도부 실업팀 창단식 개최 (2019-09-02 06:38:41)
서초구, 찾아가는 에코마일리...
성북구, ‘장위동 청소년문...
용산구 용산문화원 ‘조선통...
서울 노원구 학교 밖 청소년들...
경기도, 지뢰 주민피해 실태조...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제11...
시흥시 제4회 댓골 골목 축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