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21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악구, 서울시 최초‘일상생활 동작 훈련실 ’운영
등록날짜 [ 2019년11월08일 06시54분 ]

7일, 관악구가 한국건강관리협회 창립기념식에서 장애인 특화차량 기탁금을 전달받았다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관악구가 서울시 보건소 최초로 ‘일상생활 동작 훈련실’을 설치‧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료기관에서 퇴원한 예비 장애인 또는 재가 장애인이 일상생활에 조기 적응할 수 있도록 교육·훈련해 예전처럼 주체적이고 건강한 삶을 영위하도록 돕기 위한 취지다.


‘일상생활 동작 훈련실’은 11월 중 관악구보건지소(주소) 1층 재활치료실 내 작업치료실에 마련된다. 


사업 대상은 병원에서 퇴원한 예비 장애인, 일상생활평가(MBI)에서 의존적임에 해당되는 장애인 중 독립적 일상생활활동 훈련 의지가 있는 장애인 등이다.


구는 이들을 대상으로 ▲옷 입고 벗기 ▲식사하기 ▲화장실 이용하기 ▲도구를 사용한 수단적 일상생활 등 자체 개발한 맞춤형 조기적응 프로그램을 운영해 장애인의 지역사회로의 빠른 복귀를 지원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관악구는 7일 한국건강관리협회 창립기념식에서 장애인 특화차량 기탁금을 전달받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로부터 기부 받은 기탁금은 장애인 특화차량 구매를 위해 사용되며, 구는 중증장애인들이 재활치료, 건강검진, 건강증진 프로그램 등에 보다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이송을 지원하고 보건의료서비스 이용 접근성 향상에 노력할 계획이다.


구는 앞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희망 두드림 음악치료교실’을 운영하는 등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과 장애인의 사회참여 기회 확대 및 건강권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힘쓸 예정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일상생활 동작 훈련실’에서 운영하는 맞춤형 조기적응 프로그램을 통해 예비 또는 재가 장애인들이 하루빨리 자존감을 회복하고 건강한 삶을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양시, 마동정수장 화재대비 소방합동훈련 실시 (2019-11-08 07:21:42)
해남군, 2019년 공약이행 군민평가단 회의 개최 (2019-11-08 05:58:14)
푸른 상사화 잎과 붉은 단풍이...
해남군‘축사 냄새저감 프로...
신안군 맛의 예술섬 조성의 밑...
전남도, ‘인구소멸지역 지원 ...
무안군 해제면 새마을부녀회, ...
안양 만안구보건소, 한파기간 ...
동대문구, 알기 쉬운 결산보고...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