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3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트럼프 "이란 보복공격 땐 52곳에 반격할 준비돼 있다" 경고
52는 이란이 인질로 잡은 미국인 숫자
등록날짜 [ 2020년01월05일 10시52분 ]

[여성종합뉴스/민일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이란이 군부 실세 거셈 솔레이마니 피살 이후 대미(對美) 보복을 위협하자 이란의 공격 시 52곳에 반격할 준비가 돼 있다며 강하게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을 통해 "이란은 오랜 기간 오직 골칫거리였을 뿐이었다"라며 이란이 미국인이나 미국의 자산을 공격할 경우를 대비해 미국은 이란의 52곳을 이미 공격 목표 지점으로 정해놨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52곳의 의미는 이란이 오랫동안 인질로 잡은 52명의 미국인 수를 뜻한다고 말했다.
 

또 52곳의 공격 목표지 중 일부는 이란과 이란 문화에 매우 높은 수준의, 중요한 곳들이며 해당 목표지는 매우 신속하고 심한 타격을 받을 것이라고 한 뒤 "미국은 더 이상 위협을 원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솔레이마니를 '테러리스트 지도자'라고 지칭한 뒤 "이란은 미국이 그를 세상에서 제거한 데 대한 복수로서 특정한 미국 자산을 공격 목표로 하는 것에 대해 매우 뻔뻔스럽게 얘기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는 지난 3일 솔레마이니 피살 후 긴급 성명을 내고 "범죄자들에게 가혹한 보복이 기다리고 있다"고 반발했고,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도 "미국의 극악무도한 범죄를 보복하겠다"라고 경고했다.(연합뉴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란 국영방송 '미사일 공격으로 미군 80명 사망....'보도 (2020-01-08 15:52:20)
AP통신, 아웅산수치 '도덕신뢰 증발·노벨평화상 반납하라' 집단 분노....보도 (2019-12-13 17:32:38)
평택시, 코로나19 97번재 확진...
행정안전부 ‘안전신문고 정...
문화체육관광부 ‘2020 대한민...
평택시, 코로나19 96번째 확진...
안양시, 공공건설 입찰 사전단...
평택시농업생태원, 국화 코스...
평택시, 상반기 민원처리 단축...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