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인비 'LPGA 투어,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에 선정'
등록날짜 [ 2020년01월11일 13시30분 ]

[여성종합뉴스/민일녀]  박인비(32)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에서 1위를 차지했다.


LPGA 투어는 11일(한국시간)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 결승전에서 박인비가 브룩 헨더슨(캐나다)을 상대로 53%의 득표율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박인비는 2010년부터 2019년 사이에 LPGA 투어에서 무려 18승을 거뒀고 그중 메이저 우승이 6차례나 됐다.

또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과 명예의 전당 가입 등의 성과를 남겨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의 강력한 후보로 지목됐다.


LPGA 투어는 지난해 말부터 16명의 후보를 추려 토너먼트 형식의 팬 투표를 통해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를 선정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톱 시드를 받은 박인비는 1회전에서 미셸 위(미국)를 꺾은 것을 시작으로 2회전에서 박성현(27), 3회전인 4강에서는 리디아 고(뉴질랜드)를 차례로 따돌렸다.


박인비의 결승 상대 헨더슨은 14번 시드로 토너먼트를 시작해 3번 시드 스테이시 루이스, 6번 시드 렉시 톰프슨(이상 미국), 2번 시드 쩡야니(대만) 등 상위 시드 선수들을 연파하며 결승까지 올랐으나 박인비까지 넘어서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헨더슨의 최근 10년간 성적은 LPGA 투어 9승에 메이저 우승은 2016년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한 차례였다.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도 최근 LPGA 투어와 인터뷰에서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를 꼽으라면 1위 박인비, 2위도 박인비"라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

올려 0 내려 0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구, 안양천에 축구장 6개 크기 체육벨트 (2020-01-14 08:50:43)
인천 동구청 여자태권도부, 우수 선수 영입으로 전력보강 (2020-01-02 19:15:33)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설 명절...
로또 895회, 1등 당첨번호 16, 26,...
이재현 서구청장, ‘명절지킴...
시흥시 의사환자 신종 코로나...
대한민국 '우주 전쟁 시대' 준...
CEO스코어 'LF, 최근 5년간 패션...
우한 폐렴 '프랑스. 호주에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