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8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세균 총리 취임식 '협치로 사회통합…기업가 정신 고양에 사활 걸겠다'강조
"정부는 혁신성장에 전력투구해 경제 활력의 마중물이 되겠다" 공직자에 '혁신.소통.적극행정' 당부
등록날짜 [ 2020년01월14일 18시09분 ]

[여성종합뉴스/백수현기자] 14일 오후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총리 취임식에서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가 취임 선서를 하고 "경제를 살리는 힘은 기업으로부터 나온다"며 "기업이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도전에 나설 수 있도록 정부가 먼저 혁신하겠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제46대 총리로서 문재인 정부의 두번째 국무총리로 "신산업에 대한 사후규제 도입과 같은 과감한 규제개혁을 통해 불확실성을 줄이고 기업가 정신을 고양하는데 정부의 사활을 걸겠다"고 밝히고 "대외 경제의 불안정성을 뛰어넘어 지속 가능하고 항구적인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며 "정부는 혁신성장에 전력투구해 경제 활력의 마중물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도 강화하겠다"며 "경제가 통계상으로 호전되는 것에 머무르지 않고 국민이 피부로 체감하실 수 있도록 민생경제를 살려 나가겠다"고 언급하고 "저성장·저고용으로 상징되는 뉴노멀 시대와 4차 산업혁명의 새로운 물결 속에서 심화된 불평등을 해소하고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간 대한민국은 세계 최고 수준의 정보통신기술(ICT) 강국으로 자리매김했지만 어제의 성과가 내일의 성공을 담보해주지 않는 시대가 도래했다"며 "잘해오는 부문은 경쟁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해나가는 동시에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미래산업을 제대로 준비하는 노력이 매우 절실하다"며 "진정성 있는 소통과 협치로 사회통합을 이뤄내겠다며 첨예한 갈등사안에 대한 국민 의견을 경청하고 국회와는 소통을 넘어 실질적인 협치를 이뤄나가겠다" 강조했다.


또 "사회의 공정을 높이고 나라의 안전을 다지고 사회 각 분야의 불공정을 개선하고 보다 튼튼한 사회 안전망 확충으로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며 "교통·산재·자살 등 3대 요인의 사망자를 획기적으로 줄이고, 지진과 산불, 태풍과 미세먼지를 비롯한 자연·환경 재난에 대한 안전도 더 강화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정 총리는 공직사회에 대해 "내가 먼저 혁신하고, 내가 먼저 소통하고, 내가 먼저 적극행정을 하자"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저부터 대한민국에 대한 마지막 봉사라는 각오로 희생하고 헌신하겠다"며 "총리로서 헌법과 법률이 부여한 책임을 다하는데 모든 힘을 쏟겠다"고 각오를 밝혔다.(연합뉴스)

올려 0 내려 0
백수현 (boys031@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 독립유공자 및 유족 의료비 지원한도 폐지 (2020-01-15 05:57:55)
인천 남동구, 2020년도 정기분 등록면허세 부과 (2020-01-14 16:59:56)
옥천군, 청년 창업 소상공인 ...
장흥군, 송아지 초유 은행 이...
심재철 '추미애, 이성윤, 최강...
WTO '한국 쌀 관세율 513%' 승인 ...
정세균 '가용 인력, 자원 총동...
영등포구청 작은 도서관 '책 ...
민주 총선 영입 2호 원종건 '미...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