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영일정씨 판결사공파·승지공파 동춘묘역 '시 기념물 제68호' 지정고시
등록날짜 [ 2020년03월02일 21시31분 ]
[여성종합뉴스]인천시(시장 박남춘)는 2일 연수구 동춘동 소재 ‘영일정씨 판결사공파·승지공파 동춘묘역’을 인천광역시 기념물 제68호로 지정고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정된 ‘동춘묘역’은 영일정씨 판결사공·승지공파 종중 소유로서 분묘 17기와 석물 66점으로 이루어져있다.
 

영일정씨는 1607년(선조 40년)에 승지공(承旨公) 정여온(鄭如溫, 1570~1632)이 부친 정제(鄭濟, 1540~1607)의 묘소를 연수구 청량산 밑에 모신 이후로 400여 년 동안 인천에서 세거한 사대부 가문으로 영일정씨 가문의 역사를 통하여 조선 중·후기 역사의 흐름을 알 수 있다.

특히, 복두공복에서 금관조복으로 변화하는 문인석(文人石)을 통해 조선 후기 미술사의 변화를 연구할 수 있으며, 교지(敎旨,) 화회문기(和會文記), 완문(完文), 소지(所志) 등 고문서를 이용하여 조선의 정치와 사회, 경제상황 등을 가늠할 수 있다.
 

현재 묘역의 관리는 전반적으로 잘 이루어지고 있으나 등산로가 묘역 옆에 위치하고 있어 훼손의 우려가 있고, 최근 능묘조각과 함께 능 앞을 지키고 있는 석수, 향로석, 장명등, 혼유석과 같은 일부 석물들이 도난당하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어 그동안 문화재 지정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었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동춘묘역’을 문화재로 지정고시함과 동시에 묘역 20,737㎡를 문화재구역으로 함께 고시하여 ‘동춘묘역’을 역사적‧문화적으로 보존한다는 계획이다.

백민숙 인천시 문화재과장은 “동춘묘역을 시민들이 쉽게 찾아 갈 수 있도록 문화재청·인천시 등 홈페이지에 게재, 안내판 등을 신속하게 설치하겠다.”며, “앞으로 곳곳에 숨어있는 소중한 문화유산을 적극 발굴하여 후손들에게 전해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 마을이 학교다수강생 모집 (2020-03-03 08:36:06)
유니버설발레단, 관객안전을 최우선으로 4월 정기공연 전격 취소 (2020-03-02 14:39:45)
인천해경 ‘힘내라 대한민국...
인천해경, 해루질 중 갯벌에 ...
울산시, 3디(D)프린팅 제품 양...
울산시, 코로나19 피해 점포 소...
옹진군, 벼 육묘상 상자처리제...
울산시 ‘울산 큰 두레 범시민...
성남시, 코로나19 피해 기업 융...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