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 2020 주차환경개선 13개 시군 30곳 1,466면 주차공간 확보
도내 노후 주택가나 구도심 상가밀집지역을 대상으로 ‘2020 주차환경개선사업’ 추진
등록날짜 [ 2020년03월24일 05시41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경기도가 올해 도내 노후 주택가나 구도심 상가밀집지역을 대상으로 ‘2020 주차환경개선사업’을 추진, 수원, 고양, 남양주 등 13개 시군에 1,466면의 주차공간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주차환경개선사업’은 고질적인 구도심 주차문제 해소를 위해 민선7기 경기도가 지난해부터 도입·시행해온 사업이다.


오래된 주택을 구입해 소규모 주차장으로 조성하거나, 종교시설이나 상가 밀집지역에 주차장을 조성할 경우 관련 시설비를 도비로 지원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지난해 이 사업을 통해 2,727면의 주차공간을 새로 확보했으며, 올해는 형태에 따라 ‘주택가 뒷골목 주차장’, ‘민간소유 주차장 무료개방’, ‘주거ㆍ상가 지역 공영 주차장’ 3가지 분야로 나눠 주차장 확보를 지원한다.


첫째 ‘주택가 뒷골목 주차장’ 분야는 시군이 구도심 지역의 노후주택을 매입하면, 이를 소규모 주차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경기도가 설치비를 부담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87면 확보에 이어 올해는 성남, 안산 등 6개 시군 18곳에 도비 10억3,800만 원을 지원, 148면의 주차공간을 확보할 계획이다.


둘째 ‘민간소유 주차장 무료개방’ 분야는 종교시설이나 학교 등이 기존 부설주차장을 주당 35시간 이상 무료로 개방하면 주차장 설치비를 50%,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484면을 확보한데 이어 올해는 수원, 평택 등 3개 시군 5곳에 총 2억600만 원의 도비를 지원, 170면의 주차공간이 무료로 개방될 예정이다.


셋째 ‘주거·상가지역 주차장’ 분야는 도심이나 상가밀집지역을 대상으로 대규모 공영주차장 설치비를 최대 30% 이내에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2,056면을 확보한데 이어 올해는 부천, 남양주 등 7개 시군 7곳에 총 주차면수 1,148면을 확보할 계획으로, 도비 49억5,600만 원을 지원한다.


도 관계자는 “이 사업은 적은 예산으로 주차수요는 줄이고 주차면수를 늘릴 수 있는 효과가 있다”며 “올해 사업으로 1,296면의 주차공간이 새로 생기고 170면의 주차장이 무료개방 될 예정으로, 앞으로도 주차난 완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주차공간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청북도농업기술원, 하우스 환기와 유기농자재 활용으로 친환경적 방제해야 (2020-03-24 13:15:11)
안양시 외식업지부, 일반음식점 대상 방역소독 서비스 (2020-03-23 22:58:19)
안양시·학원연합회, 꿈 쑥쑥 ...
호남권 하나 돼 ‘방사광가속...
나주 세지멜론연합회, 코로나1...
목포시, 코로나19 격리대상자 ...
진도군, 법인지방소득세 신고...
중부해경청장, 대산항·태안연...
한국서부발전㈜ 평택발전본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