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1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 코로나19 환자 6만명 넘어... '뉴욕주 환자 3만명 돌파'
자택 대피 금주중 55%인 1억8천만명으로 확대될 듯
등록날짜 [ 2020년03월26일 08시33분 ]

[여성종합뉴스/민일녀] CNN은 이날 오전(미 동부시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환자 수를 6만50명으로 집계했다며 하룻밤 새 7천여 명이 증가,사망자는 807명으로 통계가 잡혔다고 보도했다.
 

미국에서는 최근 며칠 새 코로나19 검사가 대폭 확대되면서 감염자가 폭증, 지난 19일 1만 명을 넘긴 뒤 이틀 뒤인 21일 2만 명을 돌파했고 이후 22일 3만 명, 23일 4만 명, 24일 5만 명, 25일 6만 명 등 연일 1만 명씩 증가하는 추세다.


미 존스홉킨스대학은 이날 현재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6만115명으로 집계했다며 이 통계에 따르면 미국은 중국과 이탈리아에 이어 세계에서 세 번째로 코로나19 환자가 많이 나온 국가가 됐다며 미국 내 코로나19 확산의 중심지가 된 뉴욕주에서도 환자가 3만 명을 넘겼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 주지사는  뉴욕주의 코로나19 감염자 수가 사망자 285명을 포함해 3만811명으로 늘었다며 전체 미국 환자 중 절반 이상이 뉴욕주에서 발생한 셈이다.

이 가운데 뉴욕시에서 나온 환자가 절반이 넘는 1만7천858명으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자의 12%가 병원에 입원해 있고, 3%는 중환자실(ICU)에 있다고 덧붙였다.


노스캐롤라이나와 알래스카에서는 첫 코로나19 사망자가 나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루이지애나주가 긴급히 요청한 '중대 재난 선언'을 승인했다.

CNN은 또 이날까지 미국인의 51%인 1억6천600만 명이 '자택 대피' 명령 등 외출을 금지하는 명령의 영향권에 놓여 있다고 집계했다.


미국에서는 지금까지 15개 주, 30개 자치단체가 주민들에게 집에 머물라는 명령을 내렸다. 여기에 보태 2개 주와 5개 자치단체가 금주 중 이런 명령을 발효할 예정이어서 미국 인구의 55%인 1억8천만 명이 영향을 받을 것으로 CNN은 내다봤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 123'…누적 2천236명 (2020-03-28 09:59:09)
북한 ' 코로나19 전파, 붐비는 곳 가지 말아야...'권고 (2020-03-25 15:39:25)
목포시, 2020년 상반기 전시작...
강인규 나주시장, 지역 통합방...
진도군, 경기도에 특산품 전...
목포시, 중소사업장 등 친환경...
동대문구, 동물보호팀 신설…...
목포문학관, 2년연속 문학관 ...
안양시·학원연합회, 꿈 쑥쑥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