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6월03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산시,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률 95%…1천270억 원 신속집행
등록날짜 [ 2020년05월22일 15시57분 ]

[여성종합뉴스]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으로 1천270억 원을 집행하는 등 신속히 추진하고 있다.
 

22일 시에 따르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전체 지급대상인 28만1천283가구 가운데 지난 20일까지 접수된 20만9천750가구의 95%인 20만1천58가구에게 1천270억 원을 지급했다.
 

시민들에게 지급된 긴급재난지원금에는 시 예산 87억 원이(6.85%) 포함된 것으로, 안산시는 자체적으로 시민 모두에게 1인당 10만원씩(외국인 주민 7만원) 생활안정지원금을 지원하기 때문에 추가 부담 의무가 없지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시 예산을 투입하게 됐다.
 

안산시에서는 4인 가구 기준으로 정부 지원금 87만1천원, 시 지원금 6만4천을 추가해 93만5천원을 지급하고 있다.

여기에 시가 지급하는 생활안정지원금 40만원과 경기도 기본재난소득 40만원 등을 더한다면 안산시민은 전국 최고 수준인 173만5천원을 재난기본소득으로 지급받는다.
 

이달 11일부터 신청이 시작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지난 4일 관내 사회취약계층 2만4천여 가구에 대해 우선 지급되는 등 지난 20일까지 관내 전체 신청 대상의 74.6%인 20만9천750가구가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시는 신속한 지급을 위해 위탁 운영사인 코나아이와 실무 협의회를 통해 500억 원을 선예치해 지원금이 신청과 함께 바로 지급되도록 적극 행정을 펼쳤다.
 

특히 정부재난지원금 지원에 앞서 전국 최초로 외국인 주민 모두에게 생활안정지원금 7만원 지급을 확정해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부재난지원금에 외국인 지원을 포함시키는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시 생활안정지원금을 포함한 정부 및 경기도 재난지원금의 신속한 집행으로 지역 주민들의 생활안정과 골목경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모든 시민이 혜택을 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일 기준 안산시 생활안정지원금과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의 관내 신청률은 각각 86.4%, 91.5%로 집계됐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긴급재난지원금'신용·체크카드 충전, 6월 5일 신청 마감 (2020-05-23 09:47:35)
안성시, 중소기업 운전자금 및 특례보증 이차보전 확대 지원 (2020-05-22 14:40:24)
송파구 ‘우리동네 정화조 청...
중랑구 동네배움터, 생활 속 ...
광진구, 무인 열감지기로 강...
광명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
수원시 매송고색로 건너편에 ...
여주시 지산그룹, 코로나19 예...
용인시, 상수도 검침 방문 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