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4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천구, 어르신복지시설 입소자 코로나19 선제검사 추진
등록날짜 [ 2020년07월31일 08시56분 ]

보건소 검사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양천구는 지역사회 내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소규모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시설 내 밀접 접촉으로 집단 감염 위험이 높고, 건강취약계층 어르신이 모여 생활하는 어르신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코로나19 선제검사를 실시한다.

 

선제검사는 의사, 간호사, 임상병리사, 행정요원 등 6인 2조로 구성된 이동검사반이 시설로 직접 방문하여 실시하는 이동검사와 주야간 보호시설(데이케어센터) 입소자가 보건소 선별진료소로 방문하여 검사를 받는 방문검사 두 가지 방법으로 실시된다.

 

이번 검사에는 취합 검사 기법이 활용되는데, 취합 검사 기법이란 여러 명의 검체를 혼합하여 1개의 검체로 만들어 검사하고, 양성이 나오면 남은 검체로 개별 재검사를 하는 방식이다. 증상은 없으나 감영 예방을 위해 주기 검사가 필요한 감염 위험군에서 단기간에 대량을 신속하게 검사하기 적합한 방식이다.

 

사전에 신청을 받은 관내 어르신 요양시설 18개소, 주·야간 보호시설 17개소의 검사 희망자 807명의 선제 검사가 이루어질 계획이며, 65세 이상 대상자는 결핵 진단검사도 병행하여 실시한다.

 

검사 결과 양성자가 발생할 경우 확진 환자 발생 대응 절차에 따라 역학조사 등 즉각적인 후속조치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한편 구는 지난 7월 7일과 8일에 관내 요양원 및 주야간 보호시설 종사자 346명의 코로나19 선제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아 집단감염 위험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중앙재난대책본부 발표를 보면 80세 이상 확진자의 사망률이 25%에 이르고, 경로를 알 수 없는 무증상 감염자의 조용한 전파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어르신들의 안전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어르신들의 몸과 마음을 모두 건강히 챙길 수 있도록 양천구가 감염병 확산 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종로구, 도시텃밭 14개소 조성 완료 (2020-07-31 08:58:37)
성동구, 2020년 어린이참여위원회 발대식 (2020-07-31 08:53:18)
진안군 ‘안전점검의 날’ 캠...
부안군, 궁항 마리나항만 조성...
남원시보건소, 결혼이민자 구...
전북 서남권 물류 대동맥 이어...
부안 변산로타리클럽, 변산마...
유동균 마포구청장, 상암지역 ...
양천만의 독특한 홍보 전략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