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7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종로구, 12월까지 ‘낡고 주인 없는 간판 정비’
등록날짜 [ 2020년10월14일 09시51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종로구는 오는 12월까지 업소 폐업이나 이전 등으로 장기간 방치된 「낡고 주인 없는 간판 일제정비」를 실시한다.

 

구는 광고물 난립을 방지하고 쾌적한 가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 3월을 시작으로 꾸준히 간판 정비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하반기에는 10월부터 12월까지를 ‘집중 정비기간’으로 정해 대로변 및 이면도로에 장기간 방치된 낡고 주인 없는 간판을 철거하고자 한다. 노후 간판 추락에 따른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주민들에게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정비 대상은 폐업 또는 업소 변경 등으로 장기간 방치된 ‘주인 없는 간판’, 노후‧훼손상태가 심각하여 안전상 문제가 있는 ‘위험간판’ 등이다.

 

간판 철거를 희망하는 건물소유자 등은 10월 23일(금)까지 구청 도시디자인과(☎ 02-2148-2753)로 문의 후 간판철거동의서를 방문 또는 팩스, 우편으로 제출하거나 관할 동주민센터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아울러 동주민센터 및 도시디자인과에서는 이달 12일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신고 및 접수한 간판의 폐업 및 소유자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현장조사를 진행한다. 이어서 10월 26일부터 11월 13일까지 정비대상 건물주에게 자진정비 안내문을 발송해 약 3주간 자진정비기간을 가질 예정이다.

 

위 기간 내 정비하지 않은 간판은 11월 16일부터 12월 4일까지 철거물량과 동별 여건 등을 고려, 건물소유자 동의 절차를 거쳐 간판을 철거한다. 구는 집중 정비기간 이후에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낡고 주인 없는 간판 상시 신고접수를 받아 정비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영종 구청장은 “도시 미관을 해치고 보행 안전을 위협하는 낡고 주인 없는 간판을 정비하여 안전하고 품격 있는 거리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미세먼지 정보 사각지대에 5개소 신설, 총 30개소 운영 (2020-10-14 19:39:50)
목포시,수돗물 수질검사결과 적합 (2020-10-13 11:51:08)
평택시, 산림청 주관 조성・관...
안양시, 내년 안양예술공원 VR...
인천콘텐츠코리아랩 ‘콘텐츠...
인천 계양구, 하반기 주민등록...
인천 계양구, 관내 직업소개소...
인천 강화군, 강화 10월愛 콘서...
강화군의회 제266회 임시회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