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월0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북농기원, 과종별 꽃눈피해 상황에 맞게 전정시기 조절
등록날짜 [ 2021년01월19일 09시52분 ]

[여성종합뉴스]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최근 갑작스런 한파가 지속됨에 따라 과수 언 피해(동해)가 우려된다며,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과종별 사전조치를 철저히 추진해 줄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기상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1월 7일부터 10일까지 충청북도 일부지역의 최저기온이 복숭아 월동 한계온도인 –15℃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동해 피해를 우려했다.

 

과수는 월동 한계온도(복숭아–15 ~–20℃, 포도–20 ~–25℃, 배–25 ~–30℃, 사과–30 ~–35℃)보다 낮은 온도가 지속될 경우 줄기가 쪼개지거나 꽃눈이 고사하는 피해가 발생하게 된다.

 

동해는 경사지보다 평지, 강가, 호수 주변 등 찬 기온이 정체되기 쉬운 곳에서 피해가 더 발생할 수 있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동해가 우려되는 지역에서는 나무 주간부를 지면에서 1m정도 높이까지 부직포, 볏짚, 보온패드 등 보온성이 높은 피복자재를 이용하여 감싸주는 것이 좋다.

 
또한 피해가 의심되는 나무는 전정시기를 3월 상순까지 늦춰서 피해정도를 확인한 후 전정해야 한다. 줄기가 찢어지는 피해를 받은 부위는 도포제를 발라 2차 피해를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 농업기술원 최재선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겨울은 지난해 긴 장마로 인해 과수의 저장 양분이 부족하고 강추위가 지속됨에 따라 언 피해(동해)가 우려된다.“ 라며, ”과종별 한계 온도 조건을 확인하고 보온자재를 활용해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현장기술지원을 강화 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농업기술센터, 친환경 해충방제 추진 (2021-01-19 21:10:33)
진안군, 생활민원 기동처리반 ‘어려울 때 힘이 되주는 해결사’ (2021-01-19 07:29:49)
용인시 이·통장연합회장 이·...
서초구, 내곡동 헌인마을’10...
나주시, 청년 도전 지원사업 5...
서울 중구, 코로나19 백신 예...
해남군, 조업중 인양쓰레기‘...
광진구, 긴급 회의 개최…“코...
구로구, 도심 속 숲 ‘천왕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