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월0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산시, 하수슬러지 감량으로 22억원 절감효과
등록날짜 [ 2021년02월23일 17시18분 ]


[여성종합뉴스]안산시(시장 윤화섭)가 환경기초시설인 공공하수처리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해 하수슬러지 외부 처리량을 획기적으로 감축, 지난해 폐기물처리비를 전년 대비 22억 원을 절감했다.

 

23일 시에 따르면 하루 평균 53만7천톤의 하수를 처리하는 공공하수처리시설(1·2처리장, 대부처리장)은 하수처리과정에서 슬러지(침전물)가 발생하며, 이를 소각 또는 외부위탁 방식으로 처리하고 있다.

 

시 슬러지 소각시설은 하루 250톤을 처리할 수 있지만, 시설 노후로 하루 평균 처리능력이 194톤으로 줄어 나머지는 모두 외부위탁으로 처리하는 실정이었으며, 하수처리장 내 탈수기 등 시설 노후화로 2019년 이전에는 슬러지량이 하루 평균 281톤이 발생하면서 외부처리량이 66톤에 달했다.

 

시는 지난해부터 슬러지 발생량과 소각효율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방안으로 시화지구 지속가능발전협의회를 통해 악취개선자금(1차분) 86억원을 확보해 하수처리장내 악취 개선 사업을 실시함은 물론, 고효율 원심탈수기로 교체하고 노후화된 소각시설의 정기적인 보수 및 안정적 운영을 통해 슬러지 외부위탁 처리량을 59.1%(39톤)로 획기적으로 감축시키는 등 하수처리장 운영에 있어 타 시의 수범사례가 됐다.

 

시 관계자는 “시민 생활에 꼭 필요한 환경기초시설인 하수처리장의 시설물 개선과 주요 에너지, 악취개선사업 접목을 통해 슬러지 발생량을 감축할 수 있었다”며 “향후 지속적인 기술진단을 통한 시설개량으로 운영비 절감은 물론 안정적인 하수처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작년 시화지구 지속가능발전협의회에서 추가로 확보한 악취개선자금(2차분) 51억원에 대해 올해 말까지 하수 제1처리장과 분뇨처리장의 고농도 악취배출공정을 개선해 스마트허브 내 악취저감과 대기질 개선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삼규 (lsk825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구, 탈 플라스틱 나선다… 영등포 고!고!챌린지 (2021-02-24 06:41:46)
울산시 ‘미세먼지 감시단’ 활동 본격화 (2021-02-23 16:39:16)
영광군, 2021년 제1회 친절공무...
영암군, 세계 여성의 날 기념 ...
목포 어린이도서관, 온라인 프...
송파구, 조선 말부터 현재까지...
동대문구 유덕열 구청장 ‘고...
해남군, 정보소외계층에 사랑...
목포시, 공동주택 음식물류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