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월2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여행/레져/축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의도 벚꽃 통제 4월 8일로 앞당겨…‘제한적 관람’도 단축
등록날짜 [ 2021년04월06일 05시29분 ]

봄꽃축제 기간 단축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영등포구가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를 당초보다 4일 앞당겨 오는 8일 종료한다고 밝혔다.

 

구는 99년 만의 가장 이른 벚꽃 개화와 지난 주말 내린 봄비로 인해 벚꽃의 낙화율이 60%가 넘자 당초 일정을 축소하기로 결정했다.

 

3월 31일 오전 9시부터 4월 12일 정오까지 예정되어 있던 서강대교 남단에서 의원회관 사거리까지의 여의서로 봄꽃길 1.7km 구간에 대한 교통 통제는 4월 8일 오후 2시를 기준으로 해제한다.

 

보행자 통제 또한 교통 통제와 함께 앞당겨, 4월 8일 오후 2시에 해제한다.

 

제한적 관람 ‘봄꽃산책’도 기간을 단축해 오는 7일까지만 선정된 주민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5~7일 관람을 신청한 일반 주민은 총 34,969명이고, 1,080명이 선정됐다. 약 32.4: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상자는 전산 추첨을 통해 무작위로 선정했으며,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유튜브를 통해 전 과정을 생중계했다.

 

대상자에게는 본인 확인을 위한 QR코드가 핸드폰 문자 메시지로 전송됐다. QR코드와 신분증을 대조한 후 입장이 가능해 대리 입장은 불가하다.

 

관람객은 지정된 시간에 맞춰 체온 측정을 거친 후 행사장내 입장이 가능하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아울러 매 회차가 끝나면 시설물에 대한 소독을 실시해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한다는 방침이다.

 

영등포문화재단과 XR전문기업 비브스튜디오스와 함께 준비한 온라인 홈페이지(https://blossom.or.kr/)는 30일까지 운영한다. 수시로 내용을 추가해 봄 정취를 전할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여가와 휴식을 드리기 위해 마련한 행사가 일찍 끝나게 되어 아쉽다”며, “내년 봄에는 마스크 없이 축제 현장에서 만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영등포구, 여의도 봄꽃축제 교통통제 변경 시행
영등포구, 온‧오프라인 봄꽃축제 개최... 여의도 벚꽃길 4월 1일 전면 통제
영등포구, 여의도 전면통제… 온라인 봄꽃축제 연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남시, 도촌북로 어울림 정원 ‘벚꽃길 포토존’ 개장 (2021-04-06 09:25:17)
신안군, “가고 싶은 섬 우이도” 백서향의 섬으로.."토종 자생식물 백서향 향기가 가득한 섬" (2021-04-05 21:02:17)
양천, 항공촬영 활용한 위법건...
수원특례시 전용 홈페이지 오...
성동구, 믿고 맡길 수 있는 보...
시흥시, 여성친화도시 시민참...
서물 중구, 장애인복지 유공자...
인천교통공사, 지하철 안전 기...
인천시교육청, 학교 맞춤형 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