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신문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전지법 '아동복지법 위반 짐승 40대 고모부 항소심' 원심보다 낮은'징역 8월만 선고'
사회관계망서비스 '너 기억나니' 등 성관계한 것을 암시하는 문자 십여 건을 보내고
등록날짜 [ 2016년01월20일 21시14분 ]

[여성종합뉴스]20일 대전지법 제1형사부(김용덕 부장판사)는 아동복지법 위반(아동에 대한 성희롱 등) 혐의로 기소된 함모(46)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원심보다 낮은 징역 8월을 선고했다. 또 40시간의 성폭력치료 프로그램 이수도 주문, 1심은 함씨에 대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함씨는 지난해 2월 28일 경기도 양평군에 있는 한 펜션에서 조카 오모(12)양 등 처가 식구들과 1박을 한 것을 빌미로 오양과 당시 성관계를 했던 것처럼 행세하며 수차례 성희롱한 혐의로 기소됐다.

 

함씨는 지난해 3월 자신의 집에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로 오양에게 '너 기억나니' 등 성관계한 것을 암시하는 문자 십여 건을 보내고, 이틀 뒤 사실 확인을 위해 연락한 오양에게 다시 '즐기는 모습이 여성 같고 이쁘더라' 등 성적 수치심을 줄 수 있는 단어가 포함된 메시지를 수차례 보냈다.


재판부는 "고모부임에도 범행한 것을 고려하면 도덕적 비난 가능성이 매우 크다"며 "메시지 내용과 표현 수위를 고려할 때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고 판시했다.


이어 "나이 어린 아동이 심각한 정신적 충격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실제로 추행하는 등의 범죄를 저지른 것은 아니고 일부 금원을 공탁하는 등 피해 회복을 위해 노력한 사정이 엿보인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진구 늦은 밤, 여성들의‘안심귀가 파수꾼’모여라 (2016-01-28 13:37:29)
10대 미혼모 16개월 딸 살인 혐의 항소심 기각 ' 징역 장기 3년6개월' 선고 (2016-01-20 20:52:31)
평택시, 농업인회관 네이밍 공...
유의동 의원, 전국 3만개 동네...
문희상 국회의장, 제3차 유라...
한정애 의원, 기관평가위해 구...
김영호 의원, 70대 이상 고령...
고흥군 농심으로 초대, 어르신...
장성군, 고병원성 AI와 구제역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