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6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시민저널리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울산 군부대, 원인미상 폭발물 터져 '병사 20여명 부상'
등록날짜 [ 2016년12월13일 18시55분 ]

[여성종합뉴스] 13일 오전 11시 47분경  울산시 북구 신현동 육군 제7765부대 제2대대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병사 20여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시티병원과 울산대학교병원으로 분산돼 치료를 받고 있다.

 

부상 병사는 모두 현역 군인으로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날 예비군 훈련장 '아이솔(I-Sol)'이라고 불리는 조립식막사 옆을 지나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은 "이날 예비군 훈련이 없었고, 폭발사고가 날 만한 정황이 없었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 15만 자원봉사자, 새해를 기약하며 (2016-12-14 08:11:19)
우병우 현상금1300만원 수배전단 '인터넷 도배' (2016-12-13 10:16:17)
평택시, 농업인회관 네이밍 공...
유의동 의원, 전국 3만개 동네...
문희상 국회의장, 제3차 유라...
한정애 의원, 기관평가위해 구...
김영호 의원, 70대 이상 고령...
고흥군 농심으로 초대, 어르신...
장성군, 고병원성 AI와 구제역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