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주 아동권리지수 '전국 최하위', 학교생활 '불만'
굿네이버스 전국 1만7000여명 설문조사 '아동권리 실태조사' 결과 '16개 시도중 제주 15위 그쳐'
등록날짜 [ 2016년12월13일 19시05분 ]

[여성종합뉴스] 13일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인 굿네이버스 아동권리연구소가 지난 6~7월 전국 초·중학생과 학부모 1만7830명을 조사해 이날 발표한 '아동권리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제주의 아동권리지수는 전국 평균을 100점으로 했을 때 94.0점으로 전북(93.7점)과 함께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 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지난 1년간 유엔아동권리협약의 내용을 담은 아동권리교육을 받은 적이 있다는 응답비율은 1.9%(15위)로 전국평균 6.6%보다 크게 낮아 제주도교육청이 아동권리 교육에 손을 놓고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다.

지표별로 보면 교육·여가와 관련된 발달권이 88.9점으로 16개 시·도중 최하위였고, 참여권(94.8점)과 아동학대·폭력 등 보호권(96.2점)도 14위에 머물렀다.

영양, 건강 등 생존권은 97.2점으로 12위였다.

 

도내 학생들은 학교에서의 수업과 공부 등 학교생활 만족도가 100점 기준에 67.0점으로 전국 15위에 머무른 반면 놀이와 휴식이 부족하다고 생각한다는 응답비율이 28.5%로 전국 평균 19.0%와 큰 차이로 1위로  발달권이 가장 심각한 문제로 지적됐다.


교사에 대해 긍정적으로 인식하는 정도를 묻는 질문에는 부모(72.3점)나 또래(74.3점)와의 관계보다 낮은 69.7점으로 14위에 그쳤다.

이는 전국적으로 부모(75.3점), 교사(74.3점), 또래(77.0점) 간 인식차이가 별로 없는 경향과 대조를 이룬다.


보호권 지표도는 지난 1년간 학교에서 체벌을 경험한 학생비율이 제주는 16.9%(3위)로 전국 평균(8.4%)의 2배를 넘었고, 학교폭력 가·피해경험도 각각 28.7%·25.3%로 전국(가해 15.7%·피해 22.0%) 1~2위를 기록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박명애 시민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외국어교육연수원,지역사회 학생영어프로그램 운영 (2016-12-13 20:48:03)
동작구 소외된 학생 위한 교육복지허브 설립 (2016-12-13 08:52:34)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