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월1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울산보건환경연구원, 2021년 반려동물 사용 항생제 내성균 조사 실시
등록날짜 [ 2021년05월03일 09시19분 ]

[여성종합뉴스]울산보건환경연구원은 일선 동물병원을 대상으로 ‘2021년 반려동물 사용 항생제 내성균 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조사는 반려동물에 사용하는 항생제에 대한 내성 현황 및 추이를 파악하고, 내성이 있는 항생제 처치를 자제토록 권고함으로써 불필요한 항생제의 오·남용을 줄이기 위하여 지난 2018년부터 실시됐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조사에 참여를 원하는 동물병원에서 내원하는 반려동물의 병변 시료를 채취, 검사를 의뢰하면 세균 분리·동정 검사를 실시하고, 검출된 세균을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송부, 항생제 감수성 검사 실시 후 연간 데이터를 분석해 울산지역 항생제 내성 추이를 파악할 계획이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시료에 필요한 소모품 및 채취비를 동물병원에 지원하며, 검사 후 질병의 원인 세균에 대한 정보를 동물병원에 제공함으로써 반려동물 질병 진단 및 치료에도 도움을 줄 계획이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반려동물 항생제 내성균 조사 사업은 반려동물 치료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항생제 내성균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실시하는 국가사업인 만큼 동물병원에서 시료채취 시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그간 조사 결과, 일부 지역에서 사람에 중요하고, 현존하는 가장 강력한 항생제 중의 하나인 카바페넴, 콜리스틴 내성균이 검출되었으나, 울산지역은 검출되지 않아 카바페넴이나 콜리스틴에 내성이 있는 세균이 반려동물 보호자로 감염될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올려 0 내려 0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종로구,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2021-05-03 10:01:42)
시흥시, 오토바이 대기오염ㆍ소음 문제 해결 위한 전기이륜차 지원사업 추진 (2021-05-03 07:02:54)
광주광역시 서구 ‘AI 치매안...
해남군, 지역소멸위기 민관 공...
강인규 나주시장, 남도의병 역...
함평군, 정부합동평가 우수기...
박승원 광명시장,‘힘내라! 보...
강동구, 자치회관 강사에 긴급...
성북구 '주택 임대차 신고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