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의 딸 ‘안산’,도쿄올림픽 3관왕 달성
등록날짜 [ 2021년08월01일 13시53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2020 도쿄올림픽 양궁 16강전 예선전의 경기가 열린 지난달 30일 오후 4시 강진군 제1실내체육관은 40여 명의 군민이 모여 안산 선수의 금메달을 응원하는 열기로 요동쳤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방침으로 적극적인 응원전은 하지 못했지만 대형스크린을 통해 안산 선수의 손끝에서 날아가는 화살 한발, 한발을 지켜보며 금메달을 기원했다.

 

안산은 광주여대 양궁팀의 간판으로 생애 첫 올림픽에 출전해 2관왕에 올랐는데, 도쿄올림픽 첫 날인 혼성전에 김제덕(17, 경북일고)과 호흡을 맞춰 금메달을 목에 걸고, 기세를 몰아 여자 단체전까지 거머쥐며 2관왕에 올랐다.

 

안산 선수의 아버지 안경우씨는 강진읍 남포 출신(강진고 4회 졸업)으로 광주에서 터를 잡았고, 안산은 광주에서 출생했다.

 

안산 선수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양궁을 시작해 광주체고 2학년부터 3년 연속 국가대표로 선발돼 각종 전국대회에서 상위 입상은 물론 첫 태극마크를 달았다. 특히 2020 프레올림픽에서 금메달을 수상하는 등 한국 양궁을 빛낼 스타로 떠올랐다.

 

주민들은 “강진 출신 아버지가 타향에서 고생 끝에 유명 양궁선수를 길러낸 것”이라며 “강진 출신이란게 자랑스럽다고”고 대견스러워 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영예로운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도쿄올림픽 양궁에 출전하는 안산 선수에게 힘찬 응원과 박수를 보낸다”며 “강진군민의 한 사람으로 올림픽 전관왕을 축하한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례군청 반달곰씨름단 제1회 고성여자장사씨름대회 단체전·매화급 우승 (2021-08-04 09:24:49)
대한민국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 단체전 승리로 올림픽 2연패 달성 (2021-07-29 14:27:48)
인천테크노파크, 소부장 기업 ...
인천시 ‘수질정보 공개웹사...
인천시, 사유 재산권 보호 위...
인천시 원문정보 공개율 84.1%.....
인천시, 해양·수산·관광도시 ...
김원이 의원, 외로운 죽음 고...
경기도, 올해 학교·도서관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