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20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21 목포 문화재 야행(夜行), 힐링의 가을밤 선사
등록날짜 [ 2021년10월13일 11시24분 ]

2021 목포 문화재 야행(夜行), 힐링의 가을밤 선사(옥공예)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2021 목포문화재 야행’이 꿈같은 가을밤을 선사하며 지난 10일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목포의 대표적인 가을 행사로 자리매김한 문화재 야행은 코로나19로 예년보다 축소됐지만 관람객들의 호응 속에 온·온프라인으로 22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특히, 올해는 ‘목포 명인전’이라는 이름으로 지역의 판소리, 옥(玉)공예, 춤 장인들의 기술과 공연을 대중적으로 구성해 목포 무형문화재의 가치를 재조명했다. 


구)목포공립심상소학교에서 진행된 국가무형문화재 제100호 장주원 장인의 옥공예 시연 공연과 전시장에는 3일간 1천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해 감탄을 쏟아냈다.


판소리 명창 3인과 우봉이매방 춤보존회도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며 예향 목포의 진면목을 과시했다.


또한 전국 최초로 개최되는 목포문학박람회를 기념해 진행된 근대문학 ‘하수도 공사’를 각색한 뮤지컬 ‘1932, 승리의 그날을 노래하다’와 ‘옥단어’ 낭독극 등은 문학을 통해 근대 역사를 들여다보는 무대가 됐다.


이 밖에도 시민이 참여한 근대패션쇼 공연,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제작한 사진과 그림 전시, 가을밤을 더욱 빛내는 문화 공연들도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한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목포진 소원등길 제작은 400여명의 어린이가 참여하는 높은 열기를 보였고,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문화재 골든벨은 접수 30분에 마감되는 등 기대이상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시 관계자는 “올해 야행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마음에 여유와 위안의 시간이 됐길 바란다”면서 “안전한 행사를 위해 방역수칙을 적극 준수한 관람객에게 감사드린다. 내년에는 더욱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못다한 이야기를 담아내겠다”고 밝혔다.


올해 야행에서 개최된 문화 공연들은 ‘목포문화재 야행 유뷰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창군에 국립과천과학관 체험 전시물 온다 (2021-10-13 11:58:02)
고창김 풍년 기원제 열려 (2021-10-13 11:12:55)
인천 동구, 정신건강의 날 기...
인천 동구, 전직원 맞춤형 적...
인천 남동구, 불법 자동차 합...
인천시, 서해 5도 종합발전 지...
경기도교육청 ‘2021 혁신학교 ...
유천호 강화군수, 강화남단 ‘...
인천 부평구, 한국지엠 노사와...